아빠 두더쥐는 땅굴 파는 솜씨가 좋아 숲 속 동물들의 집을 만들어 주느라 항상 바쁘다.
그래서 집에 오면 너무 피곤해 바로 곯아 떨어진다.

그런 아빠 두더쥐를 아기 두더쥐들은 이해하지 못하고 같이 놀아 달라고 조른다.
하지만 아빠 두더쥐는 눕자마자 코를 골며 잠이 들고 아기 두더쥐들은 코를 골 때마다 오르락 내리락 하는 배 위에서 재미있게 논다. 



대한민국 대부분 아빠들의 모습과 아이들의 모습이 그대로 보여져서 짠 하기도 하고 귀엽기도 하다.  

집안 일로 바쁜 엄마는 충분히 놀아주지 못하니 눈 빠지게 아빠를 기다렸는데 일하느라 지친 아빠는 몸이 천근만근이라 꼼짝하기도 싫다.

쇼파에 반쯤 기댄채 눈은 텔레비젼으로 손은 리모컨을 잡고 입(?)으로만 건성건성 맞장구 쳐주며 놀아주니 애들은 애들대로 엄마는 엄마대로 실망스러워 화가 난다.

어느 전문가가 그랬다.
"애들과 딱 10분만 몸으로 미친듯이 놀아주면 애들은 120% 만족스러워 한다. 그런데 찔끔찔끔 몸으로 놀았다 입으로 놀았다 하니까 오래 놀아도 만족스럽지가 않은거다"  
맞는말이다.

맞벌이 하는 엄마도 마찬가지다.
집에 오면 엄마는 할 일이 너무 많아 빨리 해치우고 쉬고 싶다.
그래서 아이들의 말이나 느릿한 행동을 들어주거나 기다려줄 여유가 없다.

엄마는 짜증나고 아이도 짜증이 증가한다.

이런 경우 엄마는 집에 들어오자 마자 아이를 아주 꽉 껴안아 주고
"오늘 엄마가 우리 OO이 보고 싶어서 빨리 뛰어 왔어"라든가
"오늘 엄마가 얼만큼 보고 싶었어?"라든가
약간 손이 오글거리는 말을 해주며 5분 정도 스킨쉽을 충분히 하면 서로 신뢰감이 조성되어
혹시 기분 상하는 말을 해도 그 정도가 약하게 전달된다고 한다.


아빠 두더쥐를 따라 나섰던 아기 두더쥐들은 아빠를 도와 겨울에 살게 될 멋진 집을 지었다.
정확하게 표현하자면 땅굴을 열심히 팠다.

집에 돌아 온 아기 두더쥐들은 또 놀아달라고 졸랐지만 비행기 놀이를 하자던 아빠는 금세 잠이 들었다.  
아빠 배 위에서 코 고는 소리를 비행기 소리 삼아 놀던 아기 두더쥐들은 낮에 일했던 것이 피곤했는지 어느새 아빠 배 위에서 모두 잠이 들었다.



모 제약회사의 피로회복제 광고 중 "진짜 피로회복제는 약국에 있습니다."라는 광고 카피가 있다.

개인적으로 군 내무반 모습 중 걸그룹이 나오는 tv를 보던 중 과격히 춤추다가 리모컨을 밟아 부수고 tv를 꺼지게 해서 다른 병사들의 독기(?)어린 시선을 받았던 병사의 모습이 가장 재미있었다. 

군인들에게 피로회복제는 단연 걸그룹이다.
아니 우리나라 국군 병력의 사기진작에 가장 확실한 처방전이라고 한다.

그리고 기혼자 중 자녀를 둔 부모들은 대부분 자녀가 피로회복제라는 말에 공감할 것이다.
아이의 웃음 한번에 피곤함이 사라지고 아이의 말 한마디에 힘이 솟아난다.   

" 아빠! 힘 내세요~ 우리가 있잖아요~"
힘들고 지친 아빠들이여!!
귀엽고 예쁜 피로회복제가 있는 집으로 어서들 가시요~

경고: 사춘기인 아이들은 피로회복제가 아닌 경우가 많으니 부작용에 주의하세요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머니야 머니야 2011.10.13 0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당연한 말씀입니다만..얼마전 모방송에서 이경규가 말한게 기억나네요..
    아빠 푹쉬세요..우리가 돈벌게요..ㅋㅋ
    가끔은 이소리 듣고싶단 말에 터진 1인..ㅠ

  2. BlogIcon 네오나 2011.10.13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춘기 아이들은 면역체계가 달라지는 새로운 인생에의 적응기라고 해야할까요? ㅎㅎ

  3. BlogIcon 주리니 2011.10.13 10: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령대에 따라 아이들에게 접근하는 방법은 틀려져야 되더라구요.
    아이들이 어릴적에 많이 놀아주고 함께한 시간이 많았다면
    커서 그리 크게 연연하지 않는데요~

  4. BlogIcon 신기한별 2011.10.13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 때나 피로회복제지 커가면 아니죠 ㅋ 오히려 상황에 따라 골치덩어리;

  5. BlogIcon 아마벨 2011.10.13 10: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글을 조금 더
    의성어를 섞어서 아이들에게
    전해주면 눈이 똘방해질 듯 합니다.

  6. BlogIcon 온누리49 2011.10.13 15: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의 피로회복제는 아이들...^^
    책도 아이들 수준에 맞아야 하는데요
    요즈음 그래도 수준에 맞추는 작업들을 제대로 하고 있는 듯 합니다
    잠시 들려갑니다^^

  7. BlogIcon Hansik's Drink 2011.10.13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은.. 아들의 입장이라 체험해보진 못했지만..
    그래도 많은 간접경험이 되는것 같아요~ ^^

  8. BlogIcon 귀여운걸 2011.10.13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뚜벅뚜벅님~^^
    일이 있어서 며칠 포스팅을 못하다가 오늘 이제야 올렸어요..
    잘 지내셨죠?ㅎㅎ 오늘은 이렇게 인사만 드리고 갑니다^^;;
    내일부터는 다시 맛있는 맛집 올리고, 아침 일찍 찾아올께요~~

  9. 로즈힐 2011.10.13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의 피로회복제인 아이들...
    100배 공감입니다.^^
    행복한 오후시간보내십시요!!

  10. BlogIcon 연리지 2011.10.13 1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모두가 젊으날엔 아빠두더지일것 같네요.
    너무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11. BlogIcon 예또보 2011.10.13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 피곤이 확달아나게 됩니다 ^^
    공감 백배 입니다

  12.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1.10.13 2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카스가 아니었군요 ㅋㅋㅋ 아직 부모가 되어보지못해서 100% 공감은 못하겟지만, 어린아이들이 지금도 귀여운데 자식이라면 얼마나 사랑스러울지 상상해봅니다 ^^

  13. BlogIcon 아빠소 2011.10.13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로회복제 이기도하고, 피로 유발자가 되기도 하구요~ ^^;

  14. BlogIcon 당당한 삶 2011.10.13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화지만 담고있는 건 날카로운 비판이자 조언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Zoom-in 2011.10.14 0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화책은 권선징악이 더 선명하게 표현되는거 같습니다. 동화는 어른들이 읽어야 하는 책이라 생각되기도 하고요.

  15. BlogIcon 별이~ 2011.10.14 0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경고의 글이 웃겨요...ㅋㅋ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오늘도 행복한 저녁되세요^^

  16. BlogIcon 돈재미 2011.10.14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커서 세상에 나와보니 부모님의
    심정이 어땠을까? 하는 마음이 자주 듭니다.
    돈 없는데 무엇을 사달라고 떼쓰는 아이를 볼때
    얼마나 속상했을까?
    마음이 무거워 지는 내용입니다.
    부모님들 한테 잘 해드려야 지요.

  17. BlogIcon 연돌이 2011.10.17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의 피로 회복제는 여자친구이지만 가끔 엄청난 부작용을 동반하더군요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