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주변에는 잡학다식한 사람이 꼭 한두명 있다.
그들은 신기하게도 다양한 분야에 걸쳐 모르는게 없을 정도로 막강한 상식을 자랑한다.

도대체 그렇게 많은 지식을 어떤 방법으로 알게 되었을까?
궁금하기도 하지만 한편으론 잡학다식한 유식함이 은근히 부럽기도 하다.


아마도 기네스북이라는 말은 많이 들어 봤을 것이다.
이 책은 우주의 모든 사물과 현상에 있어서 세계 최고 기록을 모아 놓은 책이다.


어쩌면 그들 중 일부는 기네스북을 열심히 읽어서 얻은 상식이 아닐까 생각되기도 한다.
그렇다면 기네스북에 등장한 재밌는 기록만 알고 있어도, 세계 최고 기록분야에서만은 잡학다식한 사람으로 인식되지 않을까 한다.  

실제로 기네스북에 오른 기록들은 재미도 있으며, 평소 세계최고 기록에 관심이 있는 분도 의외로 최근 기록은 정확하게 Update가 되어 있지 않을 수도 있다.

그러면 세계 최고 기록에 대한 재밌는 상식들을 탐험해 보자.


세계에서 가장 오래 산 사람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 산 사람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설이 있다.

먼저, 중국의 이충윤이란 사람은 1680년에 태어나 1933년에 죽었다고 한다.
이게 사실이라면 그의 나이는 자그마치 253살이란 얘기다.

과연 이런 사실을 곧이 믿는 사람이 있을까?

그렇다면 현실적으로 가장 믿을만한 기록에 근거한다면 가장 오래산 사람은 누구일까?
그 주인공은 세사에 태어나 122년 6개월 동안 살다가 1997년 세상을 떠난 프랑스의 잔 칼맹 할머니이다.

그녀가 이렇게 오래 살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일까?
잔 칼맹은 85세때 펜싱 교육을 받았으며 100살때에도 자전거를 타고 다닐 만큼 체력이 좋았다고 한다.

즉, 아무리 몸이 늙었어도 끊임없이 운동을 하며 자기관리를 했기 때문에 오래 산것이 아닐까 생각한다.
그런데 아리러니하게도 그녀는 죽기 직전까지 줄담배를 피웠다 한다. 

남성으로 가장 장수한 이는 일본 가고시마 현에서 출생한 이즈미 시게치요이다.
120세 사망했는데, 당시는 에도시대에 태어난 마지막 한 사람이었다고 한다.

114세였을 당시 기네스에서 최장수 남자로 인정했을때, 그는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나의 장수비결은 술과 여자이고 여자 주에서도 연상의 여자를 좋아 했다."

아마도 장수의 최대 비결은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 유머와 센스가 아닐까? 


책에 대한 최고 기록들

기네스북을 보면 책에 관한 재미있는 기록들도 발견할 수 있다.

☞ 책을 가장 많이 쓴 사람

권수로 따졌을 때 세계에서 책을 가장 많이 쓴 사람은 누구일까?
그 주인공은 바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캐슬린 린제이란 사람으로 총 904권의 책을 출간했다고 한다.

그렇다면 소설가 중에서 가장 많은 작품을 남긴 사람은 누구일까?
그는 폴란드의 요세프 이그나시 크라스체브스키로 600권이 넘는 소설을 썼다고 한다.


☞ 가장 많이 팔린 책

가장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기독교의 성경이 역사상 가장 많이 팔린 책으로 기록되고 있다.
지금도 계속 팔리고 있으므로 그 부수를 정확히 셀 수는 없으나 대략 전 세계적으로 40억 부 이상이 팔린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위는 뜻 밖에도 '모택동의 어록' 이다.  
아마도 세계 최고의 인구를 자랑하는 중국인들이 거의 다 사주지 않았나 싶다.

 


그 다음이 세계 최고의 베스트셀러 소설로 알려진 해리포터 시리즈로 전 세계적으로 2억 부 이상이 팔린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 세계에서 가장 많은 책이 팔린 소설가


단일 소설로 가장 많이 팔린 책은 물론 '해리포터 시리즈'이지만 한 작가가 쓴 작품을 전부 따졌을 때는 얘기가 달라진다.

전 시대를 통틀어 가장 많이 팔린 소설책의 작가는 과연 누구일까?  
그는 바로 추리소설의 대명사로 불리는 미국의 여류작가 아가사 크리스티이다.

                                      ▲ 아가사 크리스티 (1890 ~ 1976)

그녀는 평생 78편의 추리소설을 썼는데, 이 책들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어 약 20억 부가 팔렸다고 한다.
그렇다면 과연 그녀의 인세 수입은 도대체 얼마란 말인가?


세계에서 가장 비싼 그림은?

역대 최고가에 거래된 그림은 누가 그렸으면, 그 가격은 어는 정도인가?
그 주인공은 피카소 이후 최고의 현대 미술화가로 군림한 잭슨 플록(1912~1956)이라는 미국의 화가로, 1948년에 그린 드리핑(※ 아래 설명) 회화가 자그마치 1,800억원에 거래 되었다고 한다.

세계 최고가로 거래된 플록의 작품은 어떤 그림일까?
보통 사람의 입장에서 그의 그림을 보면 도대체 이해가 되지 않는다.
무슨 실타래가 얽힌 듯한 느낌을 주는 것 같기도 하고... 어려운 추상화이다.


한편 지금까지 얘기한 것은 실제 거래된 그림의 가격을 기준으로 한 것이고, 거래되지 않은 그림 중에는 이보다 훨씬 비싼  그림들이 즐비하다.

그 중 세계 최고가로 인정받는 그림은 단연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그린 '모나리자' 이다.
모나리자의 추정가는 대략 40조원 이라고 한다.

※ 드리핑 : 붓을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물감을 화면에 떨어뜨리거나 흘리는 기법을 말한다.


기록은 깨어지기 위해 존재한다고 한다.
그러나 지금까지 알아 본 최고 기록들은 쉽게 깨어질 것 같지는 않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주리니 2011.10.26 0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보면
    정말 재밌고 특이해요.
    우리의 생각을 넘어서잖아요^^

  2. BlogIcon 조's 2011.10.26 0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나리자가 40조원씩이나.. 대단하네요..
    1조원이라고해도 놀랄텐데.. 음...

  3. BlogIcon 공감공유 2011.10.26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억 대박....어떻게 저런 가격이...

  4. BlogIcon mark 2011.10.26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이 태어나서 좋은 의미의 세계 최고 또는 최초가 되어 본다는 게 얼마나 멋진 일일까? 물론 엄청난 노력이 있었겠지만..

  5. BlogIcon 돈재미 2011.10.26 0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진진한 기록들 이로군요.
    40조원...음...ㅎㅎ

  6. BlogIcon smjin2 2011.10.26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네요... 몰랐던 내용이네요^^;

  7. 로즈힐 2011.10.26 1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몰랐던 내용들 흥미진진하게 읽었습니다.^^
    그리고 아가사 크리스티책을 한동안 정말 열심히
    읽었던 추억도 생각났습니다...ㅎㅎ
    행복한 수요일 보내십시요!

  8.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1.10.26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쉽게 깨지진 않을거 같네요~~
    도서 책 판매 2위는 카네기 인간관계론이라고 알고있었는데 아니었네용!!

  9. BlogIcon +요롱이+ 2011.10.26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어마어마하네요... ㅎ
    잘 보구 갑니다~!!

  10. BlogIcon 사랑퐁퐁 2011.10.26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로운 글이네요.
    특히, 모택동 어록.. 좀 놀랐습니다ㅋ

  11. BlogIcon 큐빅스™ 2011.10.26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0조원...정말 대박이네요.ㅋ

    • BlogIcon Zoom-in 2011.10.26 1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호가이고 거래되지는 않겠지만 좀 심하지 않나요. 프랑스는 소장한 예술품만 해도 어마어마 할거예요. 남에 것도 많이 약탈했으니까 그 진가를 알았나 보네요.

  12. BlogIcon 예또보 2011.10.26 1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값이 40조원??? 정말 엄청나네요 ㅎ
    잘보고 갑니다

  13. 2011.10.26 1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귀여운걸 2011.10.26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나리자가 이렇게까지 비싼 그림인줄 몰랐네요~~
    다양한 최고 기록들 잘 보고 갑니다^^

  15. BlogIcon 블로그토리 2011.10.26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와 40조원이라니 엄청나군요....
    좋은 기록들 잘 보고 갑니다.^^

  16. BlogIcon Raycat 2011.10.26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폴락의 그림은 헌데 이해는 안되요..ㅎ.ㅎ

    • BlogIcon Zoom-in 2011.10.27 0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추상화에 작품명이 'No.5 1948'이라 그림이 해석이 안되네요. 추상화라도 제목을 보며 나름 유추하기도 하는데 넘버5 이니 알아서 해석할 수 밖에 없네요.

  17. BlogIcon 아마 2011.10.26 2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계적인 기록과
    현존하는 물품들을 보니
    알아야할 것들이 또 생겼군요

    • BlogIcon Zoom-in 2011.10.27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도 책에 관련된 기록은 1위 외는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봅니다. 뭐 그림도 마찬가지겠지요.
      그러고 보니 계속 바뀔 수도 있겠네요 ㅎㅎ

  18. BlogIcon 아레아디 2011.10.27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헉...소리바께 안나오네요.ㅎ

  19. BlogIcon 워크뷰 2011.10.27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네스북을 한번 읽어보게 만드시네요^^

  20. BlogIcon 예문당 2011.10.27 05: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루브르에서 모나리자를 보았습니다.
    그런데 사실 잘 모르겠더라고요. 어렵기도 하고.. 또 관람객들이 어찌나 많은지 눈도장만 찍고 오는 정도였습니다.
    모나리자를 마음으로 느낄 날이 올지 모르겠어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

    • BlogIcon Zoom-in 2011.10.27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나리자가 40조를 호가하는 이유 중에 하나가 전 세계 사람들이 알고 있고 계속적으로 찾고 있기 때문일지도 모르겠다는 생각도 드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