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우는 재미는 역시 딸이 좋아!

시어머님을 모시고 외식을 하려고 고깃집에 갔다. 옆 테이블에 4-5살 되어보이는 여자애가 엄마, 아빠랑 고기를 먹고 있었다. 하얀 원피스를 입고 발이 닿지 않은 의자에 앉아서 발을 살살 흔들며 엄마가 입에 넣어주는 고기를 맛있게 받아 먹는다. 앙증맞게 묶은 곱슬머리가 아주귀엽다. 엄마,아빠가 둘이서만 얘기를 나누자 불쑥 아이가 말을 던진다.

"아빠, 어제 꿈에 아빠가 내 머리를 때렸어."

"어! 아빠가 그랬어. 미안해."

"괜찮어, 뭐 꿈속에서 그런거니까. 안미안해도 돼."

엄마와 아빠는 어리둥절해 하다가 한바탕 웃어넘겼다.

우리 어머님은 "아유, 쪼만한게 말두 잘하네."하시며 나를 보고 웃으셨다.

요새 애들은 특히, 여자애들은 정말 말이 빠르다. 우연히 듣게 되는 딸아이와 엄마들의 대화를 들어보면 기가막힐 때가 많다. 보통 언어는 여자애들이 남자애들보다 빠른게 일반적이지만 매스컴의 영향인지 요새는 그 차이가 더 커보인다. 


얼마전 마을버스에서 만삭의 임산부와 4살쯤 되어 보이는 꼬마가 내릴 준비를 하고 있었다. 버스가 멈추자 아이 엄마는 꼬마를 먼저 내리게 했는데 다리가 짧아(?)서 계단을 하나씩 하나씩 내려가야만 했다. 그런데 아주 씩씩하게 차근차근 잘 내려간다.  그때

"잠깐만요. 아직 안내렸어요.    잠깐만요. 아직 안내렸어요.    잠깐만요. 아직 안내렸어요." 

꼬마가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또박또박  큰소리를 외치며 계단을 하나씩 내려간다. 버스 안에 있던 사람들은 일제히 그 꼬마에게로 눈이 쏠렸고 아주머니들은

"하이고야~ 우째스까."

"세상에~ 무슨 꼬마가 저리 말을 잘해."

"누구한테 배웠을꼬"

"요새 애기들은 뱃속에서 다 배워갖고 나온대요."

라고 한마디씩들 하신다. 만삭의 임산부가 배 때문에 계단이 잘 보이지 않자 옆 걸음으로 계단을 하나씩 내려가는 동안 먼저 내렸던꼬마가 자기 엄마가 다 내릴때까지 계속 같은 말을 외치고 있었다. 누가 보아도 엄마의 안전을 위해 운전사 아저씨께 보내는 메세지라는 걸 알 수 있었다. 임산부가 다 내리자 아이의 외침은 끝이났고 버스 안의 사람들은 창 밖으로 꼬마의 모습을 한동안 바라보았다. 


 아는 지인중에 아들 둘을 두고 늦둥이로 딸아이를 둔 엄마가 있는데 처음엔 언제 낳아 어찌 키우나 했는데 5-6살쯤되니 제법 고난도(?)의 대화가 되더란다. 남자애들 키울때와는 아주 다르다며 키우는 맛이 있다고 했었다. 특히, 같은 여자로서 같은 관심사 즉 화장이나 옷, 악세사리등에 대한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눌때면 딸 낳기를 잘했구나 생각한단다.

아빠가 병원에 입원했을때도 아들 녀석들은 무표정히 왔다가 말한마디 없이 꾸벅 인사하고 가는데 딸은 침대 곁에 딱 붙어서 정말 안쓰러운 표정으로 머리도 만져주고 손도 잡아주고 조잘조잘 위로의 말도 건네주고 했단다. 선물을 사주면 온갖 애교를 부리며 감사의 뽀뽀를 퍼부어대니 안이쁠 수가 없을것이다.

 

이젠 대학생인 우리 딸래미, 심각하게 과묵한 아들녀석에 비해 유난히 말이 많은 참새아가씨, 우린 하루 한번씩 꼭!  싸우고 한번 화해하는 모녀지간이지만 이런게 딸 키우는 맛이겠죠~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수별이 2012.04.04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 저도 딸인데... 저는 애교가 없어요 ㅠㅠ
    손발이 오글거려서;;윽...

  3. BlogIcon 누리나래 2012.04.04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아이들 말은 정말 잘하더군요..저는 아들 하나만 두었는데 훌쩍 커버리고 나니 거의 대화가 단절되어 가는 느낌이 듭니다..물론 속정은 그렇지 않게지만 아들 키우는거 정말 재미 없어요..^^

  4. BlogIcon 유주 아빠 2012.04.04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내년에 결혼예정인데 진짜 한명만 낳아서 키울건데 꼭 딸나왔음녀 좋겠어요 저 닮은남자 싫어요 ㅋ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04 0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이 재미있긴해요~ ㅎㅎ
    아들이 들으면 섭섭하겠지만

  6. BlogIcon 무릉도원 2012.04.04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부럽군요...
    저는 클 때 부터 남자형제만 넷이었고 결혼해서 아들만 둘 두었습니다...
    친구들이 딸 키우는 재미가 쏠솔하다고 말할 때 정말 부럽더군요...
    어머니가 아들 사형제 키우느라 고생했듯 아들만 둘 키우는 아내도 고생이 이만저만 아닙니다..ㅜㅜ..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7. BlogIcon 카라의 꽃말 2012.04.04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방문하네요~ 그 동안 살짝 바빠서...
    바쁜것이 마무리 되었으니 앞으로는 매일 방문하도록 노력할게요~
    즐겁게 웃는 하루 되시고요~ 아자아자~ 파이팅~

  8. 로즈힐 2012.04.04 1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버스에서 엄마의 안전을 신경쓴
    꼬맹이의 외침 넘 귀엽고 예쁜 모습입니다.

    글 읽으면서....
    저도 딸이 무지 낳고 싶었는데...ㅠㅠ
    하는 생각이 마구 마구 들었습니다.

    둘째는 꼭 딸이었음 했는데~ 아들이어서
    정말 서운해 했었거든요....
    아들둘 키우느라 목청만 커지고~~ 정말 슬픕니다....흑흑

  9. BlogIcon 신기한별 2012.04.04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다녀갑니다.

  10. BlogIcon 착한연애 2012.04.04 1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아들보다 확실히 딸이 대세인듯합니다 ㅎㅎ

  11. BlogIcon 이바구™ - 2012.04.04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른들 말씀에 '딸 낳으면 비행기 탄다'는 말이 요새 딱 들어맞고 있지요.^^

  12. BlogIcon 하랑사랑 2012.04.04 17: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과 아들을 키우고 있는데...
    둘다 아직 어려서 더 키워봐야 알겠지만...
    저 역시...딸키우는 재미에 한표요 ㅋㅋㅋ

  13. BlogIcon 대관령꽁지 2012.04.04 1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적에는 모르지만
    아이들이 크면서 아들과 딸이 차이가 생기지요..

  14. BlogIcon 자유투자자 2012.04.04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5. BlogIcon 취비(翠琵) 2012.04.04 2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들보다는 딸이죠 ㅎㅎ

  16. BlogIcon 건강정보 2012.04.04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요즘은 아들보다는 딸이~^^

  17. BlogIcon 어세즈 2012.04.04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요즘 다들 아들보다 딸을 키우고 싶어하죠~
    특히 예비 엄마들은 나중에 친구같은 딸을 얻길 원하는 것 같아요~ㅎ

  1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04 2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 키우는 재미 정말 좋을거 같아요.
    그러나 아들 키우는 재미도 만만치 않습니다. ㅎㅎ

  19. BlogIcon 돈재미 2012.04.05 0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이 있는 집안의 부모는 한결같이
    딸키우는 즐거움이 크다고 말 하더군요..ㅎㅎ

  20.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4.05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이 좋군요^^ ㅋㅋ
    잘 배웟어요 ㅋㅋㅋㅋ 딸 딸 ..
    저도 딸 바보가 되고싶어요 ㅋㅋ

  21. BlogIcon RevU 2012.04.05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세상 모든 것에 대한 리뷰 레뷰입니다.
    줌인 님의 좋은글을 많은 분들께 소개해드리고자
    [RevU 오픈캐스트 : 한주간의 생활관련 인기리뷰]에 발행하였습니다.
    (http://opencast.naver.com/RE439)
    원하지 않으시면 레뷰 블로그 (http://blog.revu.co.kr) Q&A에 말씀해주세요 ^^
    언제나 좋은 이야기 등록해주셔서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