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환자와 치매 증상을 대하는 자세

최근 방송 드라마에 등장하는 인물들에게 공통적인 요소들이 많다. 잃어버린 아이나 가족를 찾는 내용, 화장품 회사의 개발팀 내에서의 갈등, 버림받은 전처와 막장녀 처럼 보이는 후처들의 모습, 치매에 걸린 어머니와 할머니의 모습 등이 그것이다.

 

드라마와 현실 속의 치매 환자

그 중 치매 초기 증상을 보이는 어머니 당사자의 고통과 그것을 지켜보는 가족들의 갈등과 고통이 잘 표현되고 있다는 말을 들었다. 치매 증상을 보이는 어머니의 심리를 잘 묘사하는 그녀(김해숙)의 연기는 정말 감탄을 자아내게 만든다.

 

 

아직 드라마 속 가족들은 치매에 걸린 아내를, 어머니를 어찌 대해야 할 지 잘 몰라서 허둥거린다. 시설에 모시지 않고 집에서 모실거면 가족들의 일관성 있는 응대가 가장 중요할진대 아직 치매를 인정하기조차 버거워 한다. 하지만 시간이 없다. 빠른 판단으로 시간을 허비하지 말아야 한다.

지난 주에 50이 넘은 아들이 치매에 걸린 80대 노모를 홀로 모시는 이야기가 인간시대에 방영되었다. 결혼을 하지 않았기에 가능한 일이었는지도 모르지만 같이 늙어가는 것처럼 보이는 어머니와 아들은 잔잔한 일상을 같이 하면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을 보여 주었다.

80이 넘은 어머니는 50이 넘은 아들을 알아보지 못한다. 하지만 거부하거나 두려워하지 않는다. 중년의 아들은 어머니의 모든 수발을 거들면서 아들로, 때로는 친구처럼, 때로는 그저 친절한 동네 아저씨처럼 그때 그때 어머니의 기억에 맞춰 어머니를 대면한다.

적절한 영양과 적절한 외부자극, 그리고 운동을 꾸준히 시켜 드리며 어머니 곁을 지킨다. 아들은 어머니의 모습을 보면서 이제는 슬퍼하거나 괴로워 하지 않는다고 한다. 어머니의 모습을 보면서 자신의 삶을 반추해보는 계기가 되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치매 환자와 증상을 대할 때

아들은 어머니가 보이는 모든 행동에 항상 긍정적이다. 7년 간의 병수발 기간동안 처음부터 그랬던 것인지 아니면 하다보니 그리 적응이 된건지는 모르겠지만 어머니의 돌발행동들에 대해 대부분 가벼운 농담과 말로 아무것도 아닌것처럼 대응한다.

 

 

자신이 아들임을 강조하지도 않고 어머니의 실수에 대해 확인하듯 강조하지도 않는다. 어쩌다 이치에 맞는 말이나 행동을 보이시면 그때는 칭찬의 말을 아끼지 않는다. 거동이 불편하지만 적당한 운동이나 자극이 필요하니 작은 움직임은 직접하시도록 유도한다. 감정의 기복이 많은 어머니에게 아들은 지속적이고 일관성있게 시종일관 잔잔한 감정으로 대한다.

그게 가장 힘든 일일텐데 말이다.

치매에 걸렸지만 어머니는 복 받으신 분이다. 아들의 지극 정성이 담긴 수발을 받으시니 말이다. 아들도 행복할 것이다. 내 어머니를 직접 모실 수 있는 여건이 되었으니 말이다. 결혼하지 않은 아들과 치매에 걸린 어머니의 모습이 겉으로는 안쓰러워 보일지 몰라도 그들의 얼굴에 보이는 웃음엔 가식이 없다. 유쾌한 삶은 아닐지라도 그들 모자는 불행하지 않다. 아니 행복해 보인다.

 

이들 모자를 보면서 부모님을 시설에 모신 분들이 양심의 가책을 느낄 필요는 없다. 사람사는 상황이 다 다를진대 아무리 직접 모시는게 좋다고 한들 그리할 수는 없기 때문이다. 나를 위해서나 가족을 위해서 치매에 걸리지 말아야하는데 그게 마음대로 되는게 아니니 답답할 뿐이다.

확인된 내용은 아니지만 속에 화병이 있는 사람들이 치매에 걸리는 확률이 많다고 한다.

스트레스가 원인이라는 말인데 스트레스가 없이 살 수는 없을테지만 나를 위해서나 모두를 위해서 스트레스 관리를 잘 해야 한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성공이 2012.10.19 0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트레스는 이래저래 참 안좋군요..
    늘~~즐거운 마음으로 삶을 살아가는 것이 좋을듯 한데
    그거이 쉽지가 않아서시리...
    치매에 걸리지 않는 건강한 노후를 잠시 생각해 보고 갑니다.
    그럼 이만 총총~~~~~^0^

  3.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2.10.19 0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족들이 많이 힘들겠지만 대화를 많이 해 주면 좋다고 하더라구요

  4. BlogIcon 워크뷰 2012.10.19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힘들었던 생각이 많이 나네요^^

  5. BlogIcon 가을사나이 2012.10.19 08: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는 미리미리 예방해야겠군요

  6. BlogIcon 뉴엘 2012.10.19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7. BlogIcon S매니저 2012.10.19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해요!
    치매 미리미리 예방해야 겠어요..!!

  8. BlogIcon 별이~ 2012.10.19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는 가족도 너무 힘들죠.. 잘보고갑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9. BlogIcon 아유위 2012.10.19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불금이자 19금이군요....
    불타는 19금잘보내셔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
    잘보고 갑니다.

  10. BlogIcon 미소바이러스 2012.10.19 0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타까운 상황입니다
    잘보고갑니다

  11. BlogIcon 까움이 2012.10.19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병에 걸린분이 치매걸릴 확률이 많타.....
    부모님 걱정 안하시게 잘해드려야겠어요....

  12. BlogIcon +요롱이+ 2012.10.19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리미리 예방할 필요가 있는 치매입니다..!!
    좋은 글 너무 잘 보구 갑니다..^^

  13. BlogIcon 예또보 2012.10.19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미리 예방을 해야할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주의해야할 부분이죠

  14. BlogIcon landbank 2012.10.19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환자 정말 쉬운게 아닌 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15. BlogIcon 아레아디 2012.10.19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에 관한 정보 감사해요~
    즐건 하루 되시길 바래요~

  16. BlogIcon 메리앤 2012.10.19 1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에 걸린 환자를 돌본다는 것은 정말 쉽지 않은 일입니다..
    인간극장에 방영된 아들분 정말 대단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17. BlogIcon 건강정보 2012.10.19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라는게 암보다 무섭다고 하잖아요. 마음의 고통이 심해서요

  18. BlogIcon 코리즌 2012.10.19 1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라는 병은 본인도 무섭겠지만 가족들의 정성이 제일일 것 같네요.

  19. BlogIcon 어듀이트 2012.10.19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매에 관한 정보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20. BlogIcon 별내림 2012.10.19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이가들수록 걱정되는것은 치매안걸리고 건강하게 사는것인데...

  21. 자유투자자 2012.10.19 1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