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등록금, 구색맞추기로 끼워 넣은 대선 후보들의 공약

한때는 선거철만 되면 '경제를 살리자'가 주요 공약이었지만 이제는 '반값등록금'이 주요 공약으로 떠오르고 있다. 반드시 반값등록금을 실현하겠다느니 내년부터 즉시 반값등록금을 시행한다느니 우리는 꼭 반값등록금을 할거라는 등 5년 전 선거 때나 지난 총선 때 마냥 각 당 플랭카드에 적힌 문구들이 위풍당당 바람에 휘날리고 있다.

 

 

 

대표적인 구색맞추기 공약

나라 경제만큼이나 대학교 등록금 문제가 큰 이슈가 되는 이유는 보나마나 대학생을 둔 4-50대의 학부모의 표심과 20대 학생층의 표심을 겨냥한 공약일 것인데 문제는 나처럼 정치에 대해 잘 모르는 아줌마들도 이젠 아무도 그들의 말을 믿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나마 지금보다 경제가 좀 나았던 5년전에도 못했던 반값등록금을 지금처럼 경제가 좋지 않은 시기에 어떻게 실현하겠다는 건지 도무지 알 수가 없다.

대학들에게 등록금 낮추라고 지시를 내려서 될 일도 아니고 나라에서 무조건 반씩 대신 내 줄 일도 아니고 아무도 못한 반값등록금 문제를 어찌 해결한다는 것인지 말만 들어서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 차라리 지금 당장 등록금 문제를 해결하는 후보가 있다면 그 사람을 뽑겠다. '뽑아주면 하고 안 뽑아주면 나도 모르고' 이건 말이 되지 않는다.

 

과연 현실성이 있는 공약인가?

서울 시립대의 등록금이 2012년도 2학기부터 반값으로 고지서를 발송해서 화제가 되었었다. 박원순 시장의 공약 중 하나였는데 공약이 실현된 것이다. 실제로 반값이 아니라 서울시의 예산이 보조된 것이다 아니다 말이 있어 그 타당성이 논란의 대상이 된다고 하지만 시립대에 다니는 학생들과 그 부모들은 실제 실현된 반값 등록금의 수혜자들이 되었다.

사진에 나온 고지서를 보니 지난 학기 등록을 하고 휴학했던 학생들은 '0'원의 고지서를 받았고 1학기 등록을 하는 학생들은 1백만원정도되는 기존 등록금 대비 반의 등록금 고지서를 발송 되었다. 시립대의 등록금이 원래 일반 사립대의 등록금보다 적었는데 이번에 더 낮춰지니 일반 사립대의 1/3이나 심지어 1/4수준까지 떨어진 셈이다. 금액 차이가 너무 벌어지니 상대적 박탈감까지 느끼게 된다.

반값등록금 공약, 이 문제 하나만으로 대통령감을 뽑을 사람은 없겠지만 해결하지도 못하면서 많은 공약 중에 구색맞추기로 끼워 넣은 것 처럼 겉도는 그야말로 속이 빈 공약이라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솔직히 당장 반값까지 내려달라  바라지도 않지만 그래도 등록금이 낮춰졌구나를 체감하려면 등록금 고지서의 맨 앞자리 숫자가 한 단계는 내려가야 하지 않을까 싶다.

 

내년이면 우리도 대학생이 둘이 되니 어느 후보가 가장 현실적으로 등록금 문제를 해결하려는지, 실현가능성은 있는지 잘 살펴봐야겠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HUNIs 2012.10.29 0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보고갑니다~^^

  3. BlogIcon 머니야 머니야 2012.10.29 08: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이번에도 허울좋은 공약으로 끝날것 같단 느낌이 듭니당..으으

  4. BlogIcon 가을사나이 2012.10.29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실현될지 의문입니다

  5. BlogIcon 미소바이러스 2012.10.29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값등록금의 꿈은 언제 이루어질지 궁금합니다

  6. BlogIcon +요롱이+ 2012.10.29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성있게 추진이 되야 할텐데요..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7. BlogIcon 진율 2012.10.29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등록금 왜 이렇게 비싸졌는지..
    알수가 없네요~!

  8. BlogIcon 예또보 2012.10.29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값등록금 정말 실현해야할 과제입니다
    등록금 너무 비쌉니다..

  9. BlogIcon 프리홈 2012.10.29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정권에도 당시 한나라당이 반값등록금 주장했어요.
    지키지도 못할 약속 일단 당선되고 보자는 식의 공약 문제에요.
    잘 보고 가요

  10. BlogIcon 별이~ 2012.10.29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대로 해주었으면 좋겠네요^^
    즐겁고 활기찬 월요일 보내세요^^

  11. BlogIcon 아레아디 2012.10.29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제대로!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12. BlogIcon 메리앤 2012.10.29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키지 않을 공약, 무리하게 강행하는 공약..
    이젠 좀 그만두었으면 합니다..

  13. BlogIcon 코리즌 2012.10.29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치인들의 공약을 100% 믿는 국민들이 있을까요.
    저는 한번도 믿어 본적이 없어서요 ㅋㅋㅋ

  14. BlogIcon 어듀이트 2012.10.29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약..
    잘지켜지기만을 바라는 마음뿐입니다.

  15. BlogIcon 착한연애 2012.10.29 1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실현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16. BlogIcon 늘푸른막내딸 2012.10.29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제 주변에는 취직을 한지 몇해가 지났지만..
    학자금대출을 갚느라 버거워하는 친구들이 많습니다.
    반값등록금!!
    빠른 시일안에 실행되길 기대해봅니다. ^^

  17. BlogIcon 자유투자자 2012.10.29 1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8. BlogIcon 까움이 2012.10.29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성 있는, 약속이 필요한데 말이죠.
    구조적 개선 없이는 이루기 힘들다 봅니다!

  19. BlogIcon 천추 2012.10.29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현실적을 정말 반값 등록금이 필요한 것이 현실이지요 ㅠ.ㅠ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20. BlogIcon 주리니 2012.10.29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등록금이 너무 올랐더라구요. 제가 다닐때랑은 너무 비교돼서 놀랐습니다.
    이러니 그렇게들 외쳐대는가 아닌가 싶었어요. 하지만 공약은 실현가능성이 높은게 신뢰가 가겠죠?

  21. BlogIcon Raycat 2012.10.29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때만 되면 선심성 남발이죠 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