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베이터 속 재밌는 이야기, 무서운 이야기

 

재밌는 이야기

우리나라 유명한 건물들 중 하나인 63빌딩에는 전망용 엘리베이터가 있다.  

 

 

 

1층에서 60층까지 채 2분이 걸리지 않는 고속 엘리베이터이다. 서울에 산 지 오래 됐지만 63빌딩에는 아이들 어릴 때 몇 번 가 보고 기껏 두어번 정도 전망용 엘리베이터를  타 본 것 같다.  그 외에도 백화점이나 쇼핑몰 빌딩에 있는 전망용 엘리베이터는 항상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에게도 인기만점이다.

옥외 엘리베이터가 만들어진 유래는 미국 샌디에고에 있는 호텔 공사에서 1개 라인의 방을 다 허물고 엘리베이터를 설치해야하는데 비용과 시간 문제로 고민하던 건축 설계사를 보고 엘리베이터를 밖에 만들면 되지 왜 꼭 안에 만들려고 하느냐라는 말을 하였다. 그 말을 듣고 만든 게 최초의 옥외 엘리베이터였다고 한다. 당시 엘리베이터가 전망용은 아니였던 것 같은데 어쨌든 고정관념을 깨는 유명한 사례로 인구에 회자되는 이야기 중 하나이다.

5층정도만 되면 대부분 있는 엘리베이터를 보면 공통점 중 하나가 한 두개씩 붙어 있는 거울이다. 지금은 근처 업소들의 광고판 역할을 하는 거울이지만 엘리베이터에 거울을 처음 부착하게 된 것은 잦은 고장으로 인한 지연 운행 때문이었다고 한다. 사람들의 항의가 잦자 대기 시간을 지루하지 않게 하기 위해 엘리베이터 옆 벽에  거울을 부착했는데 항의 건수가 두드러지게 줄었다니 누구의 아이디어인지 모르지만 정말 기막힌 묘수가 아닐 수 없다. 

 

무서운 이야기

요즘은 엘리베이터 안에 거울이 두 개씩나 부착되어 있어 두 사람이 타면 각자 거울을 보며 눈길을 피해 어색함을 모면하려 한다.

이 거울때문에 우리 아이들은 어릴 때 엘리베이터 타기를 무서워 했다.

 

 

초등학생들에게 인기가 많았던 만화 '무서운 이야기'에는 엘리베이터 안에 마주 보게 부착된 거울 속으로 끝없이 줄서듯 서 있는 내 모습 중 하나가 귀신인데 아무도 없을 때 살짝 고개를 내밀고 나를 향해 웃는다는 이야기이다. 헛웃음이 나는 이야기지만 아이들에게는 머리카락이 쭈뼛 설 만큼 무서운 이야기로 아직도 남아 있다.

 

예전에 다니던 직장에도 엘리베이터가 자주 고장나 '수리중'이라는 팻말이 자주 붙어 있었다. 다같이 점심을 먹고 들어가는데 그날도 엘리베이터가 수리중이었고 작업중인 기사를 만났다.  남자 직원이 왜 이리 자주 고장이 나느냐고 물어 보니 닫히려는 문에 몸을 끼이거나 이물질을 넣어 못 닫히게 하니 센서가 오작동이 되서 그런다고 했다. 

"아니 왜들 그런데요?" 그 직원은  분기탱천해 말했지만 우린 그 범인이 누구인지 다 알고 있다. 정작 당사자만 모르고.....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포장지기 2013.07.06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 범인중 한명입니다..반성 합니다^^좋은 하루 되세요^^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06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하고 즐건 하루 되시길 바래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06 1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잘 보고 갑니다^^
    남은 주말 평안한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06 18: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간답니다^^
    오늘도 행복하고 즐건 하루 되시길 바래요ㅕ~

  5. BlogIcon Hansik's Drink 2013.07.06 1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간답니다~^^
    활기차게 주말을 보내세요~

  6. BlogIcon 예뻐지려는 본능 2013.07.06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하고 즐거운 저녁시간 되세요~

  7.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3.07.07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센서가 말썽을 일으킬때도 많더라구요,, 휴일 잘 보내세요

  8. BlogIcon 천추 2013.07.07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 ㄹ 보고 갑니다.
    ^^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9. BlogIcon *저녁노을* 2013.07.07 0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정말 무서울 것 같은데요

  10. BlogIcon 건강정보 2013.07.07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밤에 혼자 타는 엘리베이터는 그냥 무섭더라구요
    어릴적 괴담 보면 엘리베이터 관련 얘기가 많았거든요

  11. BlogIcon 주리니 2013.07.07 1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울을 왜 붙여 놨을까.. 가끔은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밤엔.. 적막하면 괜스레 거울 보기가 무섭더라구요.
    무서운 이야기에 너무 휘둘렸나봐요. 오작동이 일어나지 않게 조심해야겠군요?

  12. BlogIcon 은이c 2013.07.10 16: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찾았당~~ ㅎㅎㅎㅎ인님 허허허걱
    비도 오는데 잘 지내셨어요~~? ^^
    전 왠만하면 혼자있을땐 엘리베이터 안타요 무섭더라구요
    갇혀있는것도 싫고 귀신나올것도 같구 ㅋㅋ
    좋은 하루 보내셔요~~

  13. BlogIcon 이바구™ - 2013.07.16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는 내 쪽 거울로 상대방을 확인하는 용도로 사용합니다.
    직접 쳐다보면 왠지 민망해서....ㅋㅋ

  14. 이준서 2021.06.15 13: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름이 끼쳐요
    근대 내가 그일당하면 더 소름끼칠겄 같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