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도 해솔길 - 시원한 산바람과 짭조름한 바닷바람이 만나는 곳

 

비오는 날 바지락 칼국수 먹으로 가고픈 섬 대부도.

서울과 근접한 안산에 있어 답답한 서울에서 1시간 이내로 바다를 볼 수 있는 곳이 대부도이다.

조개구이를 먹으며 멋진 낙조를 볼 수 있다는 대부도에는 산과 바다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해솔길이 있다.

 

 

 

 

낙조가 유명한 대부도는 오솔길과 해안선길을 따라 잘 다듬고 조성된 대부해솔길이 총 7개 코스로 조성되어 있다.

산바람도 맞고 바닷바람도 맞으며 산과 바다를 모두 만날 수 있는 대부해솔길 중 1코스에는 썰물에는 바닷길로 건너고  밀물때는 아치형 다리로 건너는 구봉도가 있다.

이곳은 대부도와 작은섬 구봉도를 연결하는 지형 이름이 개미허리인데 실제 잘록한 모양이 개미허리처럼 생겼다.

 

 

 

 

소나기같은 비가 조금 내린 북망산길은 바로 바다와 연결되어 산길을 걸으며 바다 수평선을 볼 수 있는 아주 멋진 풍경을 제공한다.

풀잎 끝에 맺힌 빗방울들이 실록의 신선함을 더해주고 더위도 날려 준다.

해가 들어갔다 나왔다 하는지라 나뭇잎들은 반빡반짝 빛이 나고 이름모를 꽃잎에 맺힌 빗방울이 보석처럼 영롱하다.

 

 

 

 

 

물이 빠진 개미허리 아치교를 건너 무인도섬 구봉도로 들어가면 낙조전망대로 연결되어지는 나무 다리가 길게 보인다.

이 나무다리는 바다 위에 세워져 있고 반대편 방향으로 연결되어 있겠다 싶었는데 다시 오던 길로 나와야 하는 다리이다.

역시 썰물때라 다리 아래 바닷물은 빠지고 바닥이 드러나 있다.

게다가 아직 일몰 시간이 아니어서 낙조는 다음 기회를 기약해야 했다.

 

 

 

 

 

 

개미허리 아치교를 건너 산길이 아닌 해안선을 따라 가는데 날이 개면서 뒷덜미가 금새 뜨끈해질 정도로 햇빛이 따갑게 공격한다.

나무 한그루 없으니 태양빛을 고스란히 몸으로 받아야만 한다.

이제 밀물이 시작되는게 눈에 보일만큼 바닷물이 들어오는 속도가 빠르다.

죽은 석화가 하얗게 무덤을 이루고 바위에도 덕지덕지 붙어 있는 해안가를 낭만스럽게 걷기엔 여름 태양이 너무나 지글거린다.

 

 

 

 

 

바다와 소나무를 볼 수 있을거라 예상했는데 북망산에는 소나무보다는 떡갈나무가 많았다.

그런데 해안선을 따라 절벽 위를 보니  소나무들이 빼곡히 심어져 있다.

아! 이래서 해솔길이라 부르는 모양이다.

진흙뻘이 아닌 자갈뻘이 1키로 정도 이어지는데 날카로운 자갈들이어서 맨발로 걸을 수는 없다. 

 

 

 

 

시원한 산바람과 바닷바람을 맞으며 걸었음에도 배낭을 맸던 등은 물에 한번 들어갔다 온 것처럼 흠뻑 젖어버렸고 모자를 썼음에도 뒷목은 뜨끈뜨끈하다.

하지만 터덜터덜 여유롭게 산도 즐기고 바다도 즐길 수 (낙조까지 봤다면 금상첨화였을텐데) 있었던 해솔길 이었다.

그리고 대부도에 올 때부터 벼르던 조개구이를 먹으러 고고씽~~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주리니 2013.08.16 07: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보다 길고 다양하던데요?
    바다만 끼고 걷는거라 여겼는데 그렇지도 않아서 숨 가삐 헥헥~~ 올라가기도 했답니다.

  2. BlogIcon facexpo 2013.08.16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군요.
    여름이 끝나기전 한번 가봐야 하겠네요.
    좋은 곳 소개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3. BlogIcon 온누리49 2013.08.16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부도애 이런 멋진 길이 생겼다니
    오늘이라도 가보아야 겠네요^^
    좋은 날 되시구요

  4. BlogIcon 포장지기 2013.08.16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솔길 걷다보면 힐링은 부록으로 따라 오겠죠^^

  5. BlogIcon S매니저 2013.08.16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아름다운 풍경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6. BlogIcon 카라의 꽃말 2013.08.16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곳은 정말 시원하겠는데요~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오늘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7. BlogIcon 유다알리 2013.08.16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네요^^
    오래전 소중한 추억이 떠오르네요^^

  8. BlogIcon +요롱이+ 2013.08.16 1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좋은 곳이로군요^^
    덕분에 너무 잘 보고 갑니다!

  9. BlogIcon 리뷰인 2013.08.16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정말 멋진곳이군요

  10. BlogIcon 어듀이트 2013.08.16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풍경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11. BlogIcon 반이. 2013.08.16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정말 멋진 곳이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12. BlogIcon 산골자기 2013.08.16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부도 해솔길 잘보고 갑니다 ^^

  13. BlogIcon 건강정보 2013.08.16 16: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치가 너무 좋네요....여긴 되게 시원할꺼 같아요~~~ ^^

  14. BlogIcon Hansik's Drink 2013.08.16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해도 시원함이 느껴지네요~ ^^
    잘 보고 갑니다~ ㅎㅎ

  15. BlogIcon 리치R 2013.08.17 0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부도 해솔길 정말 멋진것 같아요
    사진으로 맘껏 흥하고 갑니다. ㅋ

  16. BlogIcon sky@maker.so 2013.09.07 0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길게 이어진 나무다리가 정말 멋진 곳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