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X 청춘열차 타고 춘천으로 추억 여행을 떠나다

 

이번 추석 연휴엔 하루도 집에 있지 않으리라 결심했던 것을 실행에 옮기느라 추석 당일을 빼고는 계속 당일치기 여행을 떠났다. 차량을 이용하기도 하고 지하철을 타기도 하고 그리고 기차 여행까지.

  

 

 

기대하지 않았음에도 아주 다행히 기차표를 예매 할 수 있었다.

용산에서 출발하는 ITX 청춘 열차, 목적지는 춘천. 사전 계획 없이 정해진 기차 여행은 비교적 가까운 거리임에도 설레임을 준다.

서울행 표를 구하지 못했지만 돌아오지 못할 이유는 없다. 지하철이 있으니 말이다.

나를 유난히 이뻐하셨던 막내 이모가 사는  춘천에  방학때마다 놀러와 2-3주간 지내다 가곤 했는데, 엄마의 잔소리도 없고 맛있는 것도 먹고 특히 집에 갈 땐 용돈도 두둑히 받을 수 있었던 파라다이스 같은 곳으로 기억된다.  

 

 

 

춘천역, 가방 하나 메고 내리면 휑하던 역전 광장의 모습은 간데 없고 몇배는 커진 현대식 역사 건물이 빛을 발한다.

저멀리 울긋불긋 코스모스가 바람에 하늘거리고 시원한 강바람이 장난치듯 머리를 흐트러 버린다.

얼굴을 가리는 머리를 잡고 한바퀴 빙 둘러 보는데 눈에 익은 곳이 전혀 없다.

 

 

 

 

해가 지기 시작하는 의암호에는  치마폭이 날리는 소양강 처녀가 쓸쓸히 강바람을 맞고 있다.

유명한 대중가요 '소양강 처녀' 노래가 스피커를 통해 구성지게 흘러나오니 노래비에 적힌 가사에 맞춰 같이 흥얼거리게 된다. 그나저나 군대 간 오라비는 잘 돌아왔는지.... 

 

 

 

의암호 둘레길은  울창한 나무들이 터널처럼 서 있는 산책길과 자전거길이 잘 정비되어 있어 춘천 시민들과 춘천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휴식의 공간을 제공하면서 멋진 일몰을 볼 수 있게 해 준다.  

강을 끼고 숲 속을 달리는 기분에 자꾸 가속 페달을 밟게 된다. 저 길 끝에는 어릴 적 내가 내렸던 춘천이 다시 보일것만 같다.

 

 

 

그 유명한 춘천의 막국수와 닭갈비를 먹기 위해 나름 이름난 집을 찾아 갔지만 역시....모든 음식은 서울이 제일 맛있는것 같다.

하지만 처음부터 끝까지 철판 닭갈비를 맛있게 볶아주시던 주인 할머니의 친절한 대접에 기분은 한껏 좋아졌다.

게다가 서울행 열차표를 입석으로 구했는데 열차와 열차 사이에 마련된 간이 좌석을 차지(?)할 수 있어서 입석표로 앉아서 서울까지 편안히 왔다.

 

 

 

 

번개처럼 다녀 온 반나절의 춘천 여행이 만들어 준 오늘이 다음엔 또 어떤 추억으로 기억될지 ......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가을사나이 2013.09.26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여행을 기차로 가면 더 좋죠

  3. BlogIcon 포장지기 2013.09.26 0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을 반나절만에 다녀오시다니...교통이 업청 좋아진 효과가 크긴 크네요^^
    참으로 아름다운 호반의 도시죠^^ 좋은 하루 되세요^^

  4. BlogIcon 모드니에 2013.09.26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여행기 잘보고 갑니다 ^^
    모든음식은 서울이 젤 맛있다는것 공감~

  5.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9.26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을 보니 춘천에 가보고 싶어지네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6. BlogIcon 아쿠나 2013.09.26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시간을 갖기 좋은 계절이죠..ㅎㅎ
    시간만 되면..저도 잠깐의 여유를 갖고 싶네요~

  7. BlogIcon +요롱이+ 2013.09.26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여행기 너무 잘 보고 갑니다^^

  8. BlogIcon 건강정보 2013.09.26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스모스 사진에 시선이 절로 가네요~~~~^^

  9. BlogIcon S매니저 2013.09.26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보고 있으니 저도 여행이 떠나고 싶어지네요.ㅎ

  10. BlogIcon 반이. 2013.09.26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춘열차 정말 타보고 싶은데,
    겨울에 한 번 노려봐야겠습니다 ㅎㅎ

  11. BlogIcon ★하이맨 2013.09.26 14: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 한번도 가본적 없는데, 정말 꼭 한번 가보고싶네요..
    잘보고갑니다~!!

  12. BlogIcon Hansik's Drink 2013.09.26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차 여행도 오랫만에 떠나고 싶어지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

  13. BlogIcon 이바구™ - 2013.09.26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석 연휴에도 이렇게 자유롭게 대중쿄통 이용이 가능한가 보네요.
    저도 계획해 봐야 되겠네요.

  14. BlogIcon 노피디 2013.09.27 0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에 가본지도 참 오래되었네요.
    ITX 가 2층 열차로 알고 있는데 탈만한가요?
    유럽에서 탔던 철도의 느낌이 날지 궁금하네요!

  15. BlogIcon 영도나그네 2013.09.27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정말 낭만적인 춘천여행을 ITX청춘열차를 타고 반나절 에 다녀 오셨네요...
    근데 청춘열차는 혼자가면 재미 없을 것 같은 풍경 같습니다.. ㅎㅎㅎㅎ
    즐겁고 평안한 주말 보내시길 바라면서...

  16. Presto 2013.10.05 0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춘천에서 마산에 바로 오는 버스도 기차도 없어서 항상 이거타고 용산가서 서울역으로 지하철 타고가서 집으로 왔는데 복귀할때도 마찬가지 군생활 하면서 한 10번 탄거 같애

  17. 봄내사람 2013.10.05 14: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대로 맛내는 닭갈비집을 못찾아가신거같아 아쉽네요ㅋㅋㅋ
    사실 닭갈비집 이름났다고 소문난곳은 관광객들 상대로 장사하는지라, 양배추가더많고 좀..그런게있어요
    닭갈비골목이니 뭐니하는곳들보다 그냥 동네가게 찾아가는게 훨씬맛있어요ㅎㅎ

  18. 저두 봄내사람 2013.10.05 20: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내사람입니다.
    닭갈비 막국수 동시에 하는곳은 별로이구요..
    명동쪽(춘천시내, 다운타운)에 닭갈비집들이 몰려있는데... 그곳도 잘가야 맛있는 집 찾을수 있습니다.
    요즘은 관광객이 늘어나면서 양도 적어지고 질도 떨어졌다고 해서 춘천사람들은 동네 동네로 많이 가는 추세입니다.
    명동은 쇼핑하고 바로 닭갈비 먹을수 있어서 편리하긴 합니다.

    춘천사람들은
    후평동 인공폭포쪽에 있는 1.5닭갈비나 애막골에 있는 우성 닭갈비 많이 가구요
    소양댐 가다보면 통나무집 닭갈비 많이 갑니다. (요곳은 춘천보다 외지분들이 많이 가구요~~)
    숯불에 구워먹는곳도 있는데 두 가지 종류를 다 같이 하는 집은 없습니다.
    (숯불 닭갈비 - 경찰청앞 상호네 숯불갈비, 애막골내 상오네 숯불갈비, 후평동 인공폭포 이름은 모르겠어요)

    봄내사람으로서 닭갈비집이 별로이신곳을 갔다니 맘이 아프네요 ㅜㅜ

  19. 나이너 2013.10.05 2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좋은데 자전거 칸이나 기타 이동통로에서 술 처먹지 좀 마세요 진짜 추잡스럽고 외국관광객한테 엄청 민망 합니다
    그리고 자전거 칸 예약제 입니다 예약 안햇으면 양심상 거치를 하지 말던가 예약한 사람이 왓으면 비켜 주던가 해야지 거기서서 나이 따지고 너 네가 누군지 알어 이딴 맨트나 날리면서 처 싸우지 마세요 쪽팔리지도 않나요?

  20. 꼬꼬 2013.10.20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휴~~저도춘천람인데 요즘맛있는집이별루없구요~~시외버스터미널 근처 풍경닭갈비 맛있어요.

  21. 코지 2013.10.20 16: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갑습니다^^ 좋은추억도 만드셨네요~
    저도 춘천 사람이지만 글을보니 춘천이 달라보이네요...^^ 라이딩 하시면서 좋은곳 구경하시는 모습들도 부럽구요..^^
    혹여 춘천 오셔서 숙박업소 알아보신다면 춘천 명동에 위치한 코지호텔로 오시길 바래요.^^
    춘천에서는 잘 알려진 유명한 호텔이고, 사진에 있는 코스모스들이 핀 곳 에서 (춘천역에서) 도보로 7분이면 도착하신답니다..^^
    좋은추억 + 편안한잠자리 와 더불어 최고의 서비스로 보답하겠습니다.^^
    오늘 하루도 행복 가득한날 되세요^^
    033 253 6996

    -Hotel Coz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