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없는 날의 유래

 

 

달력을 보면 작은 글씨로 음력 날짜가 표시되어 있다.

그리고 음력으로 9 10일에 해당하는 날, 이사 업체는 평상시보다 바쁜 날이다. 만약 그날이 휴일과 겹친다면 이사업체에게는 대박날이다.

 

특히 학기초 같은 이사철이라면 방송에서도 평소보다 많은 이사 열풍(?)을 보도하며 이 날은 손 없는 날이라고 알려준다. 당연히 이사비용은 평소보다 2배까지 호가하는 경우가 다반사이다.

 

 

 

 

 

도대체 손 없는 날이 무슨 날이기에 이토록 난리일까?

 

 

 

 

'손 없는 날'이란?

 

음력으로 날짜의 끝수가 9 0인 날, 9, 10, 19, 20, 29, 30일을 민간신앙에서 손 없는 날이라 한다. , 민간신앙에서 이사나 혼인을 하거나 먼 길을 떠나기에 좋다고 믿는 날이다.

 

'' '손님'의 줄임 말이므로 '손님이 없는 날'로 해석되나 '손님'과는 아무 상관이 없다.

여기에서 ''은 날수를 따라 동서남북 등 네 방위를 돌아다니며 사람의 활동을 방해하는 귀신을 말한다.

 

 

 

 

 

이 귀신은 음력으로 따져 끝수가 1.2일은 동쪽에, 3.4일은 남쪽에, 5.6일은 서쪽에, 그리고 7.8일에는 북쪽에 있고, 그 외의 날 9.0으로 끝나는 날에는 하늘로 올라가 아무 방해도 하지 않는다고 한다.

 

그래서 큰일을 치를 때는 이 날(손 없는 날)을 택해야 한다고 믿고 있다.

 

 

 

 

'손 없는 날'의 유래

 

'손 없는 날'의 유래에 대해서는 삼국시대에 불교가 들어오면서 불교의 한 종파인 밀교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는 견해가 많다.

 

불교의 한 종파인 인도 밀교에서 천문학을 다뤘고, 그 영향으로 동서남북 4방향에 대한 악귀 설이 나왔는데, 이 믿음이 임진왜란 당시 불안한 사회 분위기를 틈타 널리 퍼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불안한 상황에 뭔가를 믿고 의지하고 싶은 마음이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한편, 오늘날 일반적으로 인식되고 있는 음력으로 끝 수가 9 0인 날이 '손 없는 날'이라는 식으로 구체적이고 획일화된 숫자에 의미를 부여하게 된 것은 일제 강점기 때 조선인들의 이동을 쉽게 파악하고 운명의식을 고착화하려는 등 우민화정책의 일환으로 이용되었다는 견해도 있다. <출처 : 네이버 백과사전>

 

아직까지 많은 사람들이 우리 민속 신앙으로 알고 있고, 전통을 지키는 의미에서 '손 없는 날'은 지켜야 한다는 분들도 많지만, 손 없는 날의 유래를 알고 나면 이래저래 생각이 달라지지 않을까 생각된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매니저 2013.11.24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 없는 날의 유래가 이렇게 되는군요^^

  3. BlogIcon +요롱이+ 2013.11.24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 없는 날의 유래에 대해서 흥미롭게 잘 보구 갑니다!

  4. BlogIcon Hansik's Drink 2013.11.24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 없는 날의 유해에 대해서 알아갑니다^^

  5.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11.24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알고 갑니다.
    휴일 알차게 마무리 하세요 ^^

  6. BlogIcon 포장지기 2013.11.24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렴풋이 알고있던 내용인데 잘 배워 가네요^ㅋ^

  7. BlogIcon 에스델 ♥ 2013.11.24 1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없는 날의 유래 잘 보았습니다.
    저는 일부러 손없는날은 피해서 이사를 합니다...ㅎㅎ
    (이사비용차이가 심하게 나더라구요.)
    좋은 시간 보내세요!

  8. 2013.11.24 2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234234 2013.12.01 0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것도미신인데 죽어도 손없는날에가고싶은데 시간/비용때문에못들어갈경우
    미리 식기/ 밥그릇/ 수저/ 밥솥등을 이사할곳에 가져다뒀다가 들어가면 좋다고합니다만..
    믿거나말거나 미신은미신..

  10. 롯데제과 2013.12.01 0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시면 빼빼로데이의 유래의 관해서도 다뤄주셨으면 합니다.

    • 상술제발 2013.12.01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롯데제과...진짜 일너것까지 이제 해달라고 하네..
      님들이 만든거지.무슨 빼빼로데이에 유래가 있냐?
      애들이 선생님한테 고마워서 준게 유래가 되었다고 하지만.
      그것조차 님들이 만든 스토리라인일지 누가 알겠어?
      기사화되었다는것은..님들같은 대기업이 뿌린거지..
      생각좀 가지고 써라. 대외비로해야지...걸리면 개망신이다.
      롯데제과

    • ㅋㅋㅋ 2013.12.01 14: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롯데제과 장난친거 같은데
      아랫분 너무 민감한거 아님?^^ ㅋㅋ

  11. 스카이러브 2013.12.01 10: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신 이라는 단어 자체가
    일제시대때 만들어진
    단어라고 알고있습니다

    그래도 우리 선조로 부터
    대대로 내려온 문화라고 좋게 생각하면 될것 같네요.

    • 엌으 2013.12.01 2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돈 없는 사람이 미신에 사로잡혀 손 없는 날에 비싸게 돈 주고 이사한다는 생각은 안 하냐

  12. 남기권 2013.12.01 1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양철학, 특히 지금의 동북방계 혈통을 가진 집단이 살아가는 나라 대부분에서 3, 9, 81을 차례대로 변화의 수, 완성수, 우주적 완성수라고 생각하며, 그 중에서 우리나라는 특히 3을, 몽골 쪽은 9나 81 쪽을 더 신성하게 여기고 있다고 합니다. 막간의 상식으로 어떤 학자가 중국과 한국의 부조를 조사해본 결과, 우리는 홀수 계열, 중국은 짝수 계열의 금액을 다수의 사람들이 자주 내고 있다고 합니다. 홀수 계열은 현재의 동북방 계 혈통을 가진 국가에서 나타나는 것이라고 하는 군요(위의 이야기는 국회전자도서관에서 읽었던 어떤 논문의 영향을 받았습니다).
    위서 논란으로 인해 가치가 상당히 떨어지고 있지만, 천부경의 경우에 1이 시작의 수고, 3이 변화의 수, 6이 중심수, 9가 완성수, 81이 우주적 완성수라고 한다면, 0은 무한함을 나타낸다는 점에서 완성을 포함하는 적용수나 어떤 다른 것이 바뀌고 이루어진 다음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준비수의 역할을 한다고 보는게 이 글의 손 없는 날에 대한 0이 들어가는 날에 대한 설명에도 적합하겠지요.
    민간 신앙이라는 것이 동양철학에 근간을 두고 있는 바, 그 개념의 정리가 누구에 의해서 언제 이루어졌는지를 떠나서 우리네 생활에 오래도록 무척 큰 영향을 미치고 있음은 분명합니다. 서양 철학의 도입 이전부터 있었던 것들이 그 이론과 이야기만 남고 힘이 약해진 것은 이론이 뿌리는 유실되고 몸통과 가지만 남았기에 그리 된 것이 아닐까요. 또한 우리 민족을 미개한 민족으로 만들고자 했던 일제가 도리어 큰 인물이 날 것을 경계하여 명산의 정상에 말뚝을 박은 일을 봐도, 그들 또한 자신들이 당시에 최소한 부분적으로라도 부정하였던 동양철학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는 것을 보여주는 바, 동양의 가치관에서 비롯된 공통된 문화는 그 조각이라 할지라도 쉬이 여길 것은 아닐지도 모릅니다.

  13. 권상열 2013.12.01 14: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읽고 퍼갑니다. 그런 의미였군요. 저는 일할 손이 없는 날인줄 알았는데^^

  14. 국어사랑 2013.12.01 1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이 '손님'의 줄임말이 아니라 '손님'이 '손'의 높임말입니다. '손 + -님(접미사)'의 구성이죠. 아무튼 잘 읽고 갑니다.^^

  15. 미시율 2013.12.01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그런데 사용하신 귀신 그림이 일본그림이라서 꼭 우리문화가 일본에서 건너왔다는 듯한 인상이 듭니다.

  16. 좋은 지식 2013.12.01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지식 잘 보고 갑니다.
    근데 안 좋은 건 다 일제시대 잔재라고 하는 것도 좀 웃긴거 같아요~~ㅎㅎㅎㅎㅎ
    정말 일제는 부지런했네요 36년동안 많이도 하고 갔네요.

  17. Alee 2013.12.01 1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18. 스펀지 2013.12.01 2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래 잘 읽고갑니다 그림이 일본귀신인게 좀 아쉽네요

  19. 복숭아뺨댕 2013.12.01 2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 없는 날
    그냥 들었었지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몰랐었는데 이제 알게 되네요
    잘 읽고 가요~

  20. 김정호 2013.12.01 2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기대요라는 책을읽어 보지도 안하고 이런글을 생각나는대로 막쓰는군요 쓰려거든 재대로쓰세요 120보이상이사를가면 볼필요도 없다는거

  21. 유목민마을 2013.12.03 09: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제로는 손없는 날보다 방위가 더 중요한데요.
    된방위로 이사하는 것은 무조건 피하는 게 상책인데..
    요즘 방위에 대한 개념이 사라져서 모르고 당하는 분들이 많은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