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마지지 -  늙은 말의 지혜

 

노마지지(老馬之智)

춘추시대, 제나라 환공이 명재상 관중과 대부 습붕을 데리고 고죽국을 정벌하러 길을 떠났다. 떠날 때는 봄이었으나 전쟁이 길어지는 바람에 겨울에 끝이 났다.

귀국을 서두르느라 지름길을 택했지만 그만 길을 잃고 말았다. 낙심하고 있는데 관중이 이럴 때는 늙은 말의 지혜가 도움이 된다며 늙은 말을 골라 고삐를 풀어 놓았더니 그 말이 본능적인 후각과 경험을 살려 길을 찾아 가니 그 뒤를 따랐다. 얼마 지나지 않아 큰 길이 나타났다.

 

<사진 출처 : 한국경제>

 

그런데 이번엔 식수가 모자라 모두가 탈진했을 때, 습붕이 겨울에 남쪽 양지 바른 곳에 집을 짓는 개미집을 찾아 그 밑을 파 보면 물이 있을 것이라 했는데 정말 그 곳에 물이 있었다.

한비자는 그의 저서 『한비자』에서 '관중과 습붕은 늙은 말과 개미를 스승으로 삼아 지혜를 배움에 있어 부끄러움이 없었으나 요즘 사람들은 자신들의 어리석음에도 불구하고 성현의 지혜를 스승으로 삼아 배우려 하지 않는다.'라고 하였다.

 

세월에서 얻는 지혜

대한민국이 전국적으로 김장철이다.

지역에 따라 특색있는 김치의 맛은 배추와 고춧가루, 그리고 젓갈의 맛에 따라 죄우되지만 가장 큰 양념은 어머니의 손맛이다. 어머니의 손대중을 저울로 달아 똑같이 넣어도 그 맛이 나지 않는 이유는 손맛이 다르기 때문이다.

사실 김치는 배추 양이 같아도 계절이나 날씨, 배추의 상태등에 따라 소금을 비롯한 양념의 양이 미세하게 달라진다. 어머니들은 그것을 본능적으로 인지하고 조절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당연히 무작정 따라할 수도 없고 말로 설명하기도 어렵다. 세월이 주는 지혜이다.

 

정보와 지혜

현대는 정보화 시대라고 일컫는다. 그 어느 시대보다도 지식과 정보가 넘쳐나는 시대, 외워야 할 것도 많고 배워야 할 것도 많고 알고 전달해야하는 각종 정보들이 넘쳐 흘러 버려지기도 한다.

게다가 스마트폰이 있으니 언제 어디서나 알아보고자하는 지식이나 정보는 즉답을 구할수 있다. 간단명료한 답에서부터 사전과 같은 자세한 답까지 척척 제공해 주니 이런 요술램프가 없다.

하지만 그러다보니 아이들은 부모에게 젊은이들은 노인들에게 지혜를 구하지 않는다. 세상살이가 주는 질문에는 교과서적인 답만 있는 것은 아닌데 말이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건강정보 2013.11.27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이 주는 지혜는 다른 어떤것과 비교할 수 없죠

  3. BlogIcon 이바구™ - 2013.11.27 1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래서 요새는 어른들이 더 천대를 받는 것 같아요.
    그분들의 경험은 지혜인데....

  4. BlogIcon 에스델 ♥ 2013.11.27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마지지 한마디에서 지혜를 배우게 됩니다.
    경험과 지혜는 돈으로도 살 수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행복한 수요일 보내세요!

  5. BlogIcon S매니저 2013.11.27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잠시 인사만 드리러 왓네요.ㅠ
    오늘도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6. BlogIcon 영도나그네 2013.11.27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나이 많은 사람들에게도 배우고 얻을 것이 많다는 성현들의 말이 묻어있는
    내용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7. BlogIcon +요롱이+ 2013.11.27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혜가 필요한 시대인 듯 해요.
    좋은 글 너무 잘 보고 갑니다.,

  8. BlogIcon 어듀이트 2013.11.27 1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밤 보내시길 바래요~

  9. BlogIcon 반이. 2013.11.27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좋네요..ㅎㅎ
    많은 걸 배워갑니다^^

  10. BlogIcon Healing_life 2013.11.28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험에서 우러 나오는 지혜는 삶의 중요한 부분이지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11. BlogIcon 카르페디엠^^* 2013.11.28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혜로운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지혜롭게 늙고 싶네요.

  12. 2013.11.28 0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2013.11.28 0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저녁노을* 2013.11.28 0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그냥 먹는 게 아니지요.ㅎㅎ

    잘 보고갑니다.

  15. ㅇㅇ 2013.11.28 12: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중엔 판단력이 안좋은 노인들도 많습니다 ^^

  16. 조누 2013.11.28 1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보고 갑니다.

  17. 우싸인 2013.11.28 15: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이야 그렇다 치고 겨울에 개미집 찾는게 더 힘들지 않나요? 겨울에 개미가 돌아 다니는것도 아니고...

    • BlogIcon 허허 2013.11.28 1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미집에 신경쓰여서 이런글을 볼수있는 사람이 있구나 세상은 넓고 사람은 다양하구나 ㅋㅋㅋㅋ

  18. 송암 2013.11.28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19. BlogIcon 좋다 2013.11.28 1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똑똑한건 현명한것과 다르구
    현명해지고 싶은데
    똑똑해지라 하는사회 쩝

  20. 개미들 2013.11.28 2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개미집 을 찾지도 못하겠고 이왕 찾아도 그 밑은 판다는것은 지금 개미가 스승이라는데 자기 스승의 집을 철거하는?

  21. BlogIcon 주리니 2013.11.29 06: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 맛 내기란 정말 쉬운게 아니더라구요. 보면 대충들 하는 것 같은데 간도 맛도 딱딱 맞거든요.
    그건 누구나 따라서 가늠하기 어려운 것 같습니다. 그러니... 자꾸 물어야 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