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서민들의 애환섞인 삶이 숨쉬는 태릉시장

 

깔끔한 앞치마에 머리수건을 두르고 손님을 맞는 곳도 아니고, 유니폼을 차려입고 정중한 인사로 손님을 맞는 가게 주인도 아니고, 럭셔리한 진열대를 놓고 물건을 파는 가게도 아니고, 비가오면 비를 맞으며 물건을 사야하는 곳이지만 시장에 가면 여유롭지 못했던 우리네 어머니나 아버지의 모습을 하신 분들을 볼수 있다. 요새는 전통시장도 리모델링을 해서 말끔한 모습을 보이는 곳도 있지만 아직은 대부분 열악한 환경이다.

 

태릉시장도 아직 개선이 덜 된 시장이라서 일반 소비자가 보기엔 부족한 환경의 시장이지만 거기엔 대형마트에서는 볼 수 없는 그리고 느낄 수 없는 우리네 이웃들의 모습과 정이 있다. 태릉시장이 시작되는 첫 집부터 끝까지 가게의 규모는 채 1평이 될까말까하다. 그 좁은 공간에 어느 집은 물건이 많고 어느 집은 물건이 아주 적다.

 

대부분 아주머니들이 장사를 하고 계시는데 그 얼굴에서 그간 그분이 어떤 삶을 살아왔을까가 조금은 보이는 듯 하다. 연세가 조금 많아 보이는 베테랑급 할머니도 계시고, 그 할머니보다 조금 어려(?) 보이는 아주머니도 계시고, 장사를 시작한지 얼마 안되어보이는 아주머니도 계시고 또 아저씨들도 계셨다.

 

아직 생계를 책임져야하는 이유로 장사를 하시는 분도 계실것이고 직접적인 생계가 이닌 이유로 장사를 하시는 분도 계실것이다. 그 좁디 좁은 공간에서 아이들을 기르고, 공부를 시키고, 결혼을 시키고, 이제 자신들의 남은 여생을 이어가고 계신 우리네 어머니와 아버지가 그분들이다.

 

30여년 전 개천을 옆에 두고 냄새나는 노점에서 비바람을 맞고 햇빛에 얼굴을 그을리며 하루 종일 쪼그리고 앉아 장사를 하셨을 아주머니들. 해가 지고 불빛 하나 없는 어두워진 개천길을 빈광주리를 머리에 이고 무거워진 발걸음에 천근만근하는 몸을 이끌고 집으로 걸어갔을 모습을 생각하니 마치 한편의 흑백 영화를 보는 듯한 생각이 들었다. 그 길을 걸으며 어서 이 고생이 끝나길 기도하고 내일은 더 나아지기를 기도하고 또 기도했으리라.  태릉시장 옆 개천을 따라 시장이 있고 그 옆에는 그분들이 발뻗고 휴식을 취할수 있는 집들도 있었다고 하는데 그 모양새도 그리 좋지는 않았다고 한다. 하긴 그때는 다들 고만고만하게 살았으니까.

 

먹거리 시장에서 점심을 먹으러 들어간 순대국집에는 혼자서 소주 한잔에 순대국을 먹는 아저씨가 있었고 아직 한낮인데 얼큰하게 취한체 소주를 먹고 있는 사람들도 있었다. 식당에서 담배를 피는 그 사람들 때문에 괴로웠는데 주문을 벌써 해놓은지라 나갈 수가 없었다. 술취한 그들이 나가고 나서 주인 아저씨가 하는 말이  "오늘은 조용히 먹다 가네"

 

원래 늦은 밤 일을 끝내고 지나다가 가끔 들려서 술을 먹는데 주사가 있는 모양이었다. 뭐라고 한마디하면 시비조로 덤벼들어서 가만 둔다고 했다. 그러고보니  어릴 때 우리 동네에도 그런 아저씨가 계셨다. 거의 매일 술을 마시고 큰 소리로 불만을 쏟아내거나 이웃들에게 시비를 걸어 싸움을 벌여서 아줌마가 곤혹스러워 했었다. 뭐가 그리 속상하고 억울하신지 가족이나 이웃에게 화풀이를 해대셨다.

하긴 지금이나 그때나 서민들은 항상 힘들고 억울하고 치사하고 아니꼽지만 한쪽 눈 질끈 감고 하루하루를 살아간다. 점심을 먹고 식당을 나오니 아직 낮이라 휑한 먹거리 시장길 저만치 앞에 중년의 부부가 검은 비닐봉지를 들고 어깨를 웅크리고 걸어간다. 

 

 

환한 불이 켜지는 저녁쯤이면 지친 몸과 마음을 이끌고 이곳 시장에 들러 자신을 위로하는 소주 한 잔을 하려는 사람들이 북적거리겠지... 

 

저는 건강한 리뷰문화를 만들기 위한 그린리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랑구 중화2동 | 태릉시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Hansik's Drink 2012.04.05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 잘보고 간답니다~
    목요일 오늘도 좋은일 많으시길 바랍니다~ ^^

  3. BlogIcon 신선함! 2012.04.05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봤답니다~ ^_^
    주말을 기다리며 좀 더 힘내봐요~!!

  4. BlogIcon 아유위 2012.04.05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오늘만 버티면 내일은 불금이네요.ㅎㅎ
    내일을 기대하며 오늘하루도 활기차게~
    좋은날 되셔요.

  5. BlogIcon 유주 아빠 2012.04.05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만해도 정통시장을 안가니 뭐라할 처지는 아닌데, 안타깝습니다. 대형마트가 저렴하고 물건도 좋다는 생각이 머리에 박히고 주변에 시장도 없으니 진짜 사람냄새나는 곳이 점점 없어지는것 같아요.

  6. BlogIcon 미소바이러스 2012.04.05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시장은 활기가 넘쳐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날 되세요

  7. BlogIcon 코리즌 2012.04.05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된 몸을 끌고 와서 순대국에 소주 한잔 드시는 것이야 누가 뭐라나~
    한잔 술에 객기만 부리지 말고 조용히 가시면 되지.

    • BlogIcon Zoom-in 2012.04.06 2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날도 젊은 여자분이 대낮부터 술에 취해 담배를 피우고 하는 모습이 보기 안좋더군요.
      음식점에는 분명히 금연이라 되어 있는데 주인은 말릴 생각도 않더군요.

  8. BlogIcon 워크뷰 2012.04.05 1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통시장의 애환 잘 보았습니다^^

  9. BlogIcon *()___()* 2012.04.05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노라니 부산 국제시장이 생각나네요..
    잘보구 갑니다~
    점심식사 맛나게 하세여~ ^^

  10. BlogIcon 이바구™ - 2012.04.05 1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주보니 더 정감이 가네요.

  11. BlogIcon 아레아디 2012.04.05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바람이 덜 부네요~
    행복하고 상쾌한 하루 보내세요^^

  12. BlogIcon 하늘다래 2012.04.05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갑자기 소주 한 잔이 생각나네요+_+

  13. 로즈힐 2012.04.05 1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릉시장의 풍경들이 우리네 전통시장의
    모습을 잘 보여주는것 같습니다....
    저도 주말엔 전통시장에 가봐야겠습니다.^^
    오늘도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14. BlogIcon 자유투자자 2012.04.05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5. BlogIcon 대관령꽁지 2012.04.05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양시장 서울살때 몇번 가본곳 입니다...
    전통시장이 살아야 서민들이 살기가 좋지요.

  16. BlogIcon 가을사나이 2012.04.05 2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기 자주 갔었는데요.
    사진으로 보니까 새롭네요.

  17. BlogIcon Raycat 2012.04.05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드블로그 이벤트 때문인가 요즘 여기저기서 전통시장 이야기가 올라오네요..ㅎㅎ.

  18. BlogIcon 호호줌마 2012.04.05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겨움과 삶의 애환이 느껴지는 전통시장모습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밤 되세요~

  19. BlogIcon 취비(翠琵) 2012.04.06 0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통시장이 많이 없어져서 참 아쉽죠~
    시장에 가서 순대국에 소주 먹으면 정말 좋았는데...

    • BlogIcon Zoom-in 2012.04.06 2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통시장이 점점 줄어드는 현실이네요.
      뉴타운 정책으로 활기를 잃은 시장이 많던데, 다시금 부활했으면 합니다.

  20. BlogIcon 어세즈 2012.04.06 0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장분들을 보면 늘 웃으시지만,
    한 켠은 참 힘들어 보이십니다..

    우리 시장이 살아나야. 서민 경제도 완만할텐데요.. ㅎ

  21. BlogIcon 돈재미 2012.04.06 0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들의 애환과 정감이 어우러진 곳이
    전통 시장 인듯 싶습니다.
    태릉 시장도 계속 정이 넘치는 시장으로
    남아 있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