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가 주신 사랑을 너에게 다 주마 '언제까지나 너를 사랑해'를 읽고

 

 

 

 

어머니는 갓 태어난 아기를 가슴에 꼭 안고

 아기에게 가만히 노래를 불러줍니다.

너를 사랑해 언제까지나

너를 사랑해 어떤 일이 닥쳐도

내가 살아있는 한

너는 늘 나의 귀여운 아기

 

 

 

 

 

커버린 아이의 등을 부드럽게 토닥거립니다.

자장 자장 자장 자장

그리고 어머니는 노래를 부릅니다.

 

 

 

 

어머니를 안고 아들은 천천히 노래를 불렀습니다.

사랑해요 어머니 언제까지나

사랑해요 어머니 어떤 일이 닥쳐도

내가 살아 있는 한

당신은 늘 나의 어머니

 

 

 

 

 아기를 안고 노래를 불렀습니다.

너를 사랑해 언제까지나

너를 사랑해 어떤 일이 닥쳐도

내가 살아 있는 한

너는 늘 나의 귀여운 아기

 

 

 

 

 

 

이 책은 동화책임에 불구하고 어른들이 더 많이 읽는 책이라고 한다. 그 이유는 내용을 보면 알 수 있듯이 어린 나의 모습과 나의 어머니의 모습이 있고, 어른이 된 나의 모습과 어린 나의 아이들의 모습이 모두 담겨 있기 때문이다. 아직 미래의 모습이 결정된 건 아니지만 해피엔딩이기를 소망한다.

 

내가 어릴적 어머니도 나에게 자장가를 불러주셨다. 기억에 남는 걸 보니 꽤 컸을 때까지 불러주셨던 것 같은데 그 노래를 무의식 중에 흥얼거릴 때가 많다. 그 노래는 기분이 좋을 때 또는 편안한 느낌일 때 흥얼거린다.

 

이 책을 읽으면서 어머니가 불러주시던 그 노래가 내 귓가에 다시 들렸다. 어머니의 노래 속에는 어머니가 나에게 보내는 텔레파시 같은게 있다. '너를 가장 사랑한단다.' 그리고 '내가 사랑받고 보호받고 있구나.'라는 걸 느끼게 해준다. 아이들이 기억하고 있을지 모르겠지만 노래 속에 담뿍 사랑을 담아서  우리 아이들에게 내가 부르는 노래를 많이 들려주려고 했었다. 나중에 더 커서 어른이 되면 그 때 내가 불러주던 노래를 기억할까?

 

아이를 키워 본 부모들은 알겠지만 아이들이 미운 짓을 해서 힘들고 속상할 때도 있지만 그 모든 걸 한번에 녹여 없애버리는 이쁜 짓을 더 많이 하기 때문에 힘들어도 힘든 줄 모른다. 아기 때는 아기라서 이쁘고 조금 더 자라면 어른 흉내내는 어설픈 모습이 귀엽고 어른이 되면 어느 새 내 키를 훌쩍 넘어선 모습이 흐믓하겠지.

 

내가 어머니로부터 받은 사랑에 나의 사랑을 보태어 너희들에게 다 주마, 나의 이쁜 아기들아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저녁노을* 2012.06.09 0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의 따뜻한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책이군요.
    잘 보고가요

  2. BlogIcon 귀여운걸 2012.06.09 0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동화네요ㅎㅎ
    어머니의 사랑에 다시한번 감사한 마음을 갖게 되었어요^^

  3.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6.09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간만에 이런 책좀 읽어야겟어요 ㅠㅠ
    너무 감수성이 말라가는거 같아요 ㅎㅎㅎ

  4. BlogIcon 신선함! 2012.06.09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포스팅 잘보고 갈께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5. BlogIcon Hansik's Drink 2012.06.09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너무 잘보고 간답니다~ ㅎㅎ
    오늘은 잠시 인사만 드리고 갈께요~ ^^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6.09 1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슴 따뜻해지는 좋은 동화네요..^^
    잘 보구 갑니다!
    아무쪼록 평안한 주말 되시기 바래요^^

  7. BlogIcon 코리즌 2012.06.09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뜻함과 어머니의 마음이 전해지는 좋은 글입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8.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2.06.09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구 갑니다.^^
    더위 조심하시구요.
    즐거운 주말 되세용~ㅋ

  9. BlogIcon Eco_Hong 2012.06.09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이 따뜻하게 느껴지는군요.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6.09 16: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보고갑니다...행복한 주말되시구요...추천믹업은 서비스입니다 ^^;;

  11. 자유투자자 2012.06.09 1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 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2. BlogIcon 일상속의미학 2012.06.09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를 안고있는 어머니의모습이 너무 훈훈합니다
    답방이좀 많이(?) 늦었네요 ㅠ 즐거운주말보내시길^^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6.09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읽어 봤는데 정말 좋은 동화입니다^^
    후기를 잘 써 주셨네요~ 잘 봤습니다~~

    줌인님 페이스북 사용하시면 좋은 일 1번 부탁드립니다.
    http://happymake.tistory.com/74

  14. BlogIcon 하늘다래 2012.06.10 0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른들이 더 많이 보는 동화책이라니..
    한 번 보고 싶어지네요+_+

  15. BlogIcon 근사마 2012.06.10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의 사랑은 정말 어딜가도 그립습니다..
    너무 잘보구 가요^^

  16. BlogIcon 주리니 2012.06.10 0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생이 담겼네요.
    가만 보니... 정말 그렇습니다.
    지금 내가 엄마가 되고 보니... 어머니의 사랑을 좀더 느끼며 대하게 되니...
    이렇게 순환되는 과정이 필요한가 봅니다.

  1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6.10 0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은 잘 보내고 있으신지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1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6.10 1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의 사랑은 정말 위대하다죠.
    저도 오늘 어머니를 주제로 한 글을 작성했습니다~ (트랙백 남기고 가요^^)

  19. BlogIcon 봉잡스 2012.06.25 2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흑...어무이..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