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치료의 실체는? 치과의사와 상담실장 사이에서 느낀 찜찜함

 

치과 치료의 실체

이가 시린 증상이 있어 치과에 가야지 가야지 하면서 게으름과 혹시나 아픈 치료일까 두려워(과거 아픈 기억) 가지 못하다가 더 두면 큰 돈 들어갈지 모른다는 말에 치과엘 갔다.

요즘 치과는 특유의 약품 냄새가 덜 나고 모던한 인테리어가 마치 근사한 카페를 연상시킨다. 접수하는 직원도 교육이 잘 된 서비스로 내원하는 환자들을 친절하게 맞이해 기분이 좋았다.

호명을 듣고 일어나니 일단 사진부터 찍자고 한다. 사진을 찍고  안내 받아 들어간 곳은 1인 1실의 진료실이었고 조금 있다가 선생님께서 들어오셨다. 눈으로 치아의 상태를 이리저리 살피고 난 다음 눈 앞의 컴퓨터 화면을 통해 보여지는 치아 사진을 들여다 보시며 말씀하신다.

 

"이가 시린건 크게 문제가 되지 않지만 금이 간 이가 있고 썩은 이가 2개 있어요. 금이 간 이는 그냥 두면  금방 썩고 나중에 이를 빼야할지도 모릅니다. 자세한 건 저희 실장이 알려드릴 겁니다."

여기까지가 의사 선생님의 말씀이셨고 뒤이어 말끔한 정장차림의 실장이 들어오더니 화면을 이리저리 보고 의사가 체크한 진료 기록을 보면서 말했다.

"금이 많이 간 이가 하나, 그리고 금이 살짝 가기 시작한 이가 하나, 그리고 썩은 이가 2개 있는데요................................."

실장과의 대화는 20여분간 계속되었다. 나는 궁금한 것을 실장에게 물었고 실장은 답변과 함께 '견적' 금액을 알려 주었다. 시린 이를 보러 왔던 나는 예상치 못했던 치아 상태와 치료비에 당황했고 일단 알겠다 말하고 병원을 나섰다.

 

치과에 의사가 왜 필요하지

드디어 내 치아도 나이값을 하기 시작하는구나 하는 생각에 헛웃음이 나왔고 집에 가는데 괜히 기분이 찜찜했다.

그 이유는 치과에 가서 내가 만난 사람은 의사가 아닌 상담실장의 비중이 더 컸기 때문이다. 그것이 요즘 치과의 현실이라면 할 말이 없지만 어쩐지 '의료 서비스'가 아닌 '치아 제작 서비스'를 받은 것 같아서 말이다.  생각이 여기에 이르자 적정한 진료를 받은 것인지에 대한 의문이 들기도 했다.

고민하던 중 보훈병원 치과에 가면 조금 더 저렴하게 할 수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에 전화를 했더니 개인병원보다는 비용이 저렴해서 예약을 했다. 비용도 비용이지만 정확한 진단을 받은 것인지 확인하고 싶은 마음도 있다.

그런데 혹시 보훈병원에서도 상담실장을 만나보라고 하는 건 아닌지 모르겠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저녁노을* 2013.05.11 0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히 치아는 여러곳을 알아봐야하겠더라구요.
    가격도 천차만별이구요.

    잘 보고갑니다. ㅎㅎ

  2.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3.05.11 0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급여라 그럴수 있죠 알아보고 비교해보는게 좋아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08: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치과 정말 여러곳을 다녀봤답니다 ㅠ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말 여러번 느끼고 있습니다 ㅠ

  5. BlogIcon 반이. 2013.05.11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병원 코디문제가 심하더라고요..
    저 또한 원장님이 직접 진료하지 않으면,
    그 병원에서 치료를 못받겠어요 ㅎㅎ

  6. BlogIcon 주리니 2013.05.11 0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과만 갔다오면 덤태기 쓴 느낌이에요.
    시린 이 때문에 그 부분을 때우는 치료를 받았는데 할때마다 잇몸치료란 핑게로 스켈링을 매번 하더라는...
    1년에 1번이면 족하다는 스켈링을 그렇게 삼주에 걸쳐 세번이나 받았네요. 왠지 속았단 느낌이...

    게다가 실장이 왜 필요하대요, 견적 내는?

  7. BlogIcon 모드니에 2013.05.11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과가 돈을 잘버는 이유는 다 있군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8. BlogIcon 에스델 ♥ 2013.05.11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경험상 치과도 여러군데에 가서
    견적을 받고 비교해 봐야되더라구요....
    치과마다 견적차이도 심했습니다.

    치과 잘 다녀오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9.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1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어째꺼나 치아관리 잘 해야겟군요..ㅎ

  10. BlogIcon 유쾌한상상 2013.05.11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부분 치과들이 다 저래요.
    솔직히 말하면 병원분야가 다 저렇습니다. ㅋㅋ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치과갈일 만들지 않아야겟어요..ㅎ
    이 잘 닦아야겟군요.ㅎ

  1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치과갈일 만들지 않아야겟어요..ㅎ
    이 잘 닦아야겟군요.ㅎ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1 1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씁쓸하네요..
    좌우간, 치아관리 열심히 해야 겠습니다..ㅜㅜ

  14. BlogIcon 건강정보 2013.05.11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과는 몇군데 가봐야되더라구요..견적 차이가 너무 심해요.
    한 군데서는 괜찮다고 하는데 또 다른 곳 가면 여기해라..저기해라...갑자기 해야되는곳들이 많이 생기더라구요.

  15. BlogIcon 착한연애 2013.05.11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과는 같은 치과라 해도 견적이 천찬만별이죠.
    요즘은 병원을 가도 무성히한 의사가 득실대다 보니
    받고나도 정말 맞는지가 찝찝해요.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2 08: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치과에 대한 않좋은 기억은 굳이 치료시 들들 대는 소리때문이 아니고
    돈에 대한 기억도 있어요.

  1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5.12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행복하고 즐건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18. BlogIcon 진이늘이 2013.05.12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치과치료는 그저 무섭기만 하네요^^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