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글에서는 클라우드 하드웨어 서비스인 PaaS에 대하여 알아보겠다.


클라우드의 하드웨어는 클라우드 소프트웨어(SaaS)가 구동되는  장소로, '서비스형 플랫폼(Platform as a Service, PaaS)'과 '서비스형 인프라(Infrastructure as a Service, IaaS)'의 두가지 형태로 구분한다.

이전 글에서 설명한 클라우드 소프트웨어(SaaS)를 포함해, 클라우드 서비스인 SaaS, PaaS, IaaS를 구분하는 것은 쉽지 않다. 다음의 더보기는 SaaS, PaaS, IaaS 서비스의 차이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그러나 건너뛰어도 전체 글을 이해하는데 큰 상관은 없다. (☞ 아래의 더보기 참조)
 


서비스형 플랫폼 PaaS


PaaS 서비스 업체들은 새로운 온라인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테스트하여 구동시키는데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한다. 

이러한 PaaS 서비스를 이용하는 형태는 크게 두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한 가지는 특정 기업의 비지니스를 위해 자체의 비즈니스 시스템을 개발하는 경우이며, 또 한가지는 새로운 온라인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온라인 시장에 출시하는 경우이다.

현재 모든 PaaS 제공업체들은 어플리케이션 생성 시 특정 프로그래밍 언어와 제공된 도구만을 사용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따라서 PaaS를 사용해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려 한다면 PaaS 서비스가의 장 단점을 잘 알아야 한다. 장점인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을 신속하게 개발할 수 있는 유연성과 단점인 서비스 제공업체가 제공하는 특정 프로그래밍 언어와 도구를 사용함으로 갖는 제약사항이다.


구글 앱 엔진(Goolgle App Engine)

 ▲구글 앱 엔진의 어플리케이션 등록 화면과 대쉬보드(미 가동 중임)

구글은 앱 엔진(appengine.goolgle.com)이라는 인기있는 PaaS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앱 엔진은 누구나 구글의 인프라로 앱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구동시키고 유지할 수 있게 해 준다. 아래는 앱 엔진에 대한 구글의 설명이다.

앱 엔진을 시작할 때 비용이 들지 않으며, 모든 어플리케이션에서 최대 500Mb의 저장 공간과 500만 페이지뷰 내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에 충분한 처리능력과 광대역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구글 앱 엔진의 무료 이용한도를 넘어선 경우에는 실제 사용한 자원에 대해서만 비용을 지불하면 된다. 이는 일체의 인프라 투자없이도 어플리케이션 개발자가 사용자 수가 많든 적든 온라인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할 수 있다는 뜻이다.

구글 앱 엔진을 이용하는 어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은 온라인 앱 갤러리에서 자신의 제품을 소개하고 판매할 수 있다.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에게 앱 엔진은 다소 제약(프로그래밍 언어와 개발 도구)적 일 수는 있지만, 구글의 데이터 센터에 웹 어플리케이션을 호스팅할 수 있다는 장점은 분명 매력적이라 할 수 있다.


포스닷컴(Force.com)

 ▲포스닷컴의 클라우드 서비스 구성도

포스닷컴(force.com)은 유수의 기업용 SaaS 업체인 세일즈포스닷컴(salesforce.com)이 제공하는 PaaS 서비스이다.포스닷컴은 세일즈포스닷컴의 SaaS에 사용되는 동일한 인프라에서 누구나 어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구동할 수 있도록 해준다.

아래는 포스닷컴을 소개하는 회사의 홍보자료이다.

로그인해서 어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전 세계와 공유하세요. 단순화된 프로그래밍 모델과 클라우드 기반 환경이 기존 소프트웨어 플랫폼에 비해 절반의 비용으로 다섯 배나 빨리 어플리케이션을 구축하여 가동하게 해 줍니다.

이 회사는 세일즈포스닷컴 SaaS의 성공을 포스닷컴 마케팅에 활용하고 있는데, 회사 측 설명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자체 클라우드 인프라를 통해 7만개 기업들에게 매일 150만 명 이상이 사용하는 18만 5천개가 넘는 어플리케이션을 지원하고 있다고 한다.  

또 다른 어플리케이션 개발에 이용 가능한 틀(Template)로 개발자들이 구매해 사용할 수 있는 800개 가까운 어플리케이션들의 자료실인 앱익스체인지(AppExchange)도 제공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애저(Microsof Window Azure)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 애저 플랫폼

어플리케이션 시장에 대한 마이크로소프트의 전략은 대부분 회사의 기존 데스크탑 소프트웨어와 클라우드의 요소를 통합시키는 것이다.

윈도우 애저는 개별 혹은 통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여러 구성요소를 갖고는 있지만, 본질적으로는 클라우드에서 윈도우 어플리케이션을 구동하고 데이터를 저장하기 위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플랫폼이다.

고객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인프라에서 자신의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구동시키기 위해 윈도우 애저 플랫폼을 이용하게 되는 것이다.

윈도우 애저의 장점은 윈도우 어플리케이션 개발에 이미 익숙해져 있는 개발자들이 친숙한 환경에서 클라우드 어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는 점이다.

관련 정보는 'microsoft.com/windowsazure'를 참조하면 된다.

 

조호 크리에이터(Zoho Creator) 

 ▲ 조호 크리에이터 플랫폼

SaaS와 PaaS 업체간 경계는 종종 모호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온라인에서 인기가 많은 데이터베이스 어플리케이션으로 이전 글에서 소개한 조호 크리에이터는 PaaS로 분류될 수도 있다.

그 이유는 조호 크리에이터가 사용자에게 조호의 인프라에서 구동되는 데이터베이스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하기 때문이다.

어떤 유형에 포함되든, 조호 크리에이터는 이미 40만 명 이상이 사용하는 탁월한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임에 틀림없다. 자세한 정보는 'creator.zoho.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누군가의 인프라에서 무언가를 구축할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하는 모든 클라우드 서비스는 PaaS로 분류할 수 있다.

웹 사이트 구축 기능을 제공하는 구글사이트(sites.google.com), 문푸르트(moonfruit.com), 웹스닷컴(webs.com) 등이 있으며, IBM의 스마트 비지니스 클라우드 솔루션(Smart Business cloud solutions), 오라클의 플랫폼도 PaaS 서비스에 해당되겠다.

다음에는 서비스형 인프라(IaaS)에 해당하는 클라우드 하드웨어 서비스를 알아보겠다.
<자료 : '클라우드 컴퓨팅'>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돈재미 2011.08.27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어려워 보이긴 하지만 좋은 정보 잘 보았습니다.

  2. BlogIcon 공감공유 2011.08.27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이렇게 복잡한 거였군요 ㅎㅎ

  3. BlogIcon 바닐라로맨스 2011.08.27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짝 복잡해보인다는;;;

  4. BlogIcon 소인배닷컴 2011.08.27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클라우딩컴퓨터...
    이렇게 어려운 것이었군요. = =;;;
    읽다가 좌절중입니다.

    • BlogIcon Zoom-in 2011.08.27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톱다운 어프로치, 먼저 3가지 클라우드 서비스가 있고, 각각의 종류는 이런게 있구나, 하는 식으로 이해하시면 그렇게 복잡하지는 않을 겁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새요^^

  5. BlogIcon 별이~ 2011.08.27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한테는 좀 어려운 이야기 이네요^^
    행복한 토요일 보내세요^^

    • BlogIcon Zoom-in 2011.08.27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글에서 다룬 내용이 개인 사용자보다는 기업들을 대상으로하는 클라우드 서비스이기 때문에 덜 익숙할 수가 있겠네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6. BlogIcon 주리니 2011.08.27 19: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번을 읽어도...
    많이 어렵습니다.
    각기 다른가 싶다가도 차잇점을 모르겠고... 헉헉~~

    • BlogIcon Zoom-in 2011.08.27 2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술적인 내용을 최대한 줄이고 제품 위주로 쉽게 표현하려 했는데 제 생각인가 보네요. 클라우드 기술만 해도 전산 전공자도 모르는 경우가 많은 개념이니까요. 즐거운 휴일 되세요^^

  7. BlogIcon At Information Technology 2011.08.27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객들이 가장 많이 사용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의 순은 IaaS > PaaS > SaaS 순인 걸로 알고 있습니다.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보다 쉽게 찾을 수 있는 클라우드를 예로 드셨으면 더 좋았을텐데요.^^
    IaaS 글도 기다려집니다.

    • BlogIcon Zoom-in 2011.08.27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PaaS와 IaaS의 고객은 기업이나 개발자이기때문에 PaaS 사례를 개발 플랫폼 위주인 구글 앱 엔진이나 포스닷컴, MS의 애저 정도의 대표적인 서비스를 들었습니다. 관심을 가져주셔서 고맙습니다.
      편안한 휴일 보내세요^^

  8. BlogIcon 아레아디 2011.08.27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전문적인 내용은 어떻게 다루시는건지,,
    대단하십니다..ㅎ

  9.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1.08.27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엔 하드웨어네요! 잘 배우고 갑니다~

  10. BlogIcon markjuhn 2011.08.27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깊이 들어가 우리같은 문외한 한테는 도저히 이해하기 조차 힘든 영역이 되어버린 것 같아요. 그래도 상용화가 되고 일반화가 될때까지는 개념을 알아야겠죠,.

    • BlogIcon Zoom-in 2011.08.28 0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클라우드 개요는 전에 한번 다룬적이 있어 이번에는 서비스의 세부적인 내용을 언급하다보니 그런것 같습니다. 그래도 말씀하신데로 용어나 개념 정도는 친해지는 것이 괜찮겠지요. 편안한 휴일 보내세요^^

  11. 이상미 2011.10.06 1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 봤습니다.
    혹시 글을 좀 퍼갈 수 있을까요
    출력해서 보고 싶은데 복사가 안되네요;

    • BlogIcon Zoom-in 2011.10.06 2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에도 어떤 분이 같은 얘기를 하시던데, 모든 글은 복사방지가 되어 있습니다.
      그래도 웹화면을 출력하거나 화면갭쳐 후 출력하는 방법을 사용하면 될겁니다.

  12. 김지영 2012.01.06 1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감사합니다.
    혹시 각 PaaS별 특징비교에 따른 PaaS별 발전방향이나 지향하는 바, 전략 같은 것을 알 수는 없을까요?
    또, 어떤 목적이나 기업군일 때..어떤 PaaS가 적합하다는 것에 대한 것도...

    • BlogIcon Zoom-in 2012.01.06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클라우드에 관한 논문들이 많으니 참고하시면 될 겁니다.
      블로그에 포스팅을 할 때는 기술적으로 깊게 다루기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이 포스트도 학술지 논문과 참고 도서를 참고하여 작성한것입니다.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