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혜란 어두운 사람에게는 도무지 갈피를 잡을 수 없는 복잡한 수학공식과 같다.
그러나 지혜가 밝은 사람에게는 분명하고, 확정적이고, 아주 간단하여 손쉽게 풀어낼 수 있는 수학 문제로 보일 것이다.


이러한 사람은 보통 사람들이 통찰할 수 없는 것을 통찰할 수 있고, 보통 사람들이 결단 내리지 못하는 일을 과감하게 처리하며, 심지어는 그 공로로 이름을 날리기도 한다.
바로 '현명한 지혜를 가진 자(者)'라 말할 수 있다.

그래서 현명한 지혜를 가진 자는 일을 처리함에 절대로 자신을 사지에 빠지게는 하지 않는다.

남문자

춘추 시대 진나라 육경 중의 한 사람인 지백은 위나라로 쳐들어갈 작정을 하고는,
위나라에 준마 400마리와 벽옥 하나를 보냈다.

 


선물을 받은 위나라 임금이 기뻐하는 것은 물론이고, 신하들도 모두 좋아하며 그 경사를 축하했다.
그런데 위나라 임금의 가신인 남문자만은 근심 어린 표정을 짓고 있었다.

이를 이상하게 생각한 위나라 임금은 남문자한테 물었다.
"대국들이 서로 사이좋게 지내는 것은 기쁜 일이 아닌가?
 그런데 자네는 무슨 근심을 그렇게 하고 있는가?"

"아뢰옵기 황송하오나 공로없이 상을 받을 때나, 도와준 일이 없이 남의 것을 받아 쓸 때에는,
 상대방의 의도가 무엇인가를 잘 따져 보아야 하는 줄로 압니다.
 
 준마 400필에 큰 벽옥 하나, 이렇게 많은 것을 기증하는 일은 약소국이 강대국에게 바치는 일이지,
 진나라같이 강대한 국가가 우리 같은 약소국에게 하는 일이 아닙니다.
 
 이것은 보통 상식입니다.
 그런데 왜 강대국인 진나라가 그렇게 많은 준마와 그렇게 귀한 벽옥을 우리한테 보내겠습니까?
 대왕께서는 이일을 숙고하시기 바랍니다."

위나라 임금은 남문자의 말을 새겨듣고 변방을 전보다 더 철저히 지키라고 명했다.

과연 진나라 지백이 군사를 출동하여 위나라를 기습하려고 했으나, 
위나라가 이미 변방을 튼튼히 지키고 있음을 알고는 하는 수 없이 물러났다.

"위나라에 어느 현명한 사람이 내 모략을 이미 알고 있었구나."
지백은 이렇게 탄식했다. 

지백은 준마와 벽옥으로 위나라를 미혹시키려 했으나, 결국은 도리어 손해만 보게 되었다.

이것은 무엇 때문인가? 
바로 남문자의 사소한 징후도 간파하는 현명한 지혜때문이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1.11 0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귀여운걸 2011.11.11 0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소한 징후도 간파하는 현명한 지혜 덕분이군요..
    자신을 사지에 빠지지 않게 하는 지혜 꼭 필요하죠^^

  3. BlogIcon 네오나 2011.11.11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지식보다 지혜에 대해 많이 생각하게 됩니다.
    사소한 일에서 보여지는 징후들을 바라보며 생각하고 ...
    그것이 부족해서 사고를 쳤던 어제 하루 였거든요 ㅜㅜ

    • BlogIcon Zoom-in 2011.11.11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방금 글을 읽어보니 현명하게 대처하셨네요.
      친구분이 괜찮으니 다행이지 아니었다면 작은 병원의 무책임한 의사를 만난게 후회될 뻔 했네요.

  4. BlogIcon 별이~ 2011.11.11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마저나 선물 보내고 기습하려고 하더니... 치사하게...^^
    감수성이 생각나요^^ 잘보고 갑니다^^
    활짝 웃는 하루 되세요^^

  5. BlogIcon 바닐라로맨스 2011.11.11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이거 ... 급 연애관련한 아이디어가 샘솟는다는..ㅎㅎㅎ

  6. BlogIcon 블로그토리 2011.11.11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 일 하나도 이유없이 진행되는 일은 없겠죠.
    좋은 의미의 글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Zoom-in 2011.11.11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소한 징조도 평소 예리하게 살핀다면 큰 일을 막을 수 있는 경우가 많을거라 생각됩니다.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7. BlogIcon 주리니 2011.11.11 1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네요.
    무엇이든 의미없이 주어지는 건 없으니
    그 진의를 살펴보는게 필요한 듯 합니다.

    • BlogIcon Zoom-in 2011.11.11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상식을 벗어나는 일들이 벌어지면 다시한번 진행되는 일을 살펴볼 수 있는 지혜가 필요한거 같아요.
      즐거운 금요일 하루 보내세요^^

  8. BlogIcon 아마 2011.11.11 1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진위가 있다는 것,,
    오래전에는 지금처럼 보안 문자나 통신이 원할하지 않았으니
    나름 필요한 의도를 알아야겠지요.

  9. BlogIcon 돈재미 2011.11.11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남문자야 말로 진정한 현자로군요.
    저런 인물이 우리나라에 많아야 될텐데 말이죠.
    참으로 탐나는 인물입니다.

    • BlogIcon Zoom-in 2011.11.11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혜에 대한 포스팅을 하면서 비유되는 인물과 같은 정치인이 있나 생각해보는데, 딱히 떠오르는 얼굴이 없다는게 참 서글프네요.

  10. BlogIcon Hansik's Drink 2011.11.11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덕분에 많이 배워 갑니다 ~^^

  11. BlogIcon 착한연애 2011.11.11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훌륭한 현자군요 ㅎㅎ 역쉬 뒤도 한번 생각해 봐야 한다는 ㅎㅎ

  12. BlogIcon 신기한별 2011.11.11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13. BlogIcon 사랑퐁퐁 2011.11.11 15: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롭게 잘보구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4. BlogIcon +요롱이+ 2011.11.11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이네요...^^
    잘 보구 갑니다...^^

  15. BlogIcon 대교 2011.11.11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좋은 글이네요. 정말 공로없이 대가를 받는건 뭔가 이상한 일인데도 현혹되어 그걸 잊을 때가 많죠...^^ 많은 생각하게 되네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 BlogIcon Zoom-in 2011.11.11 1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상식에 벗어나는 유혹들은 지금이 더 많은 거 같아요.
      어쩌면 요새가 이들을 세심히 살피는 지혜가 더 필요하지 않나 생각되네요.

  16. BlogIcon 수별이 2011.11.11 1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깨닫고 갑니다..
    공짜 점심은 없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ㅎ

  17. BlogIcon 스마트 별님 2011.11.11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고사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고 행복하세요 ^^

  18. BlogIcon 예또보 2011.11.11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 너무 잘배우고 갑니다
    즐거운 저녁시간 되세요

  19. BlogIcon 두두맨 2011.11.11 2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좋은말씀입니다. 잘읽고 가네요 ^^

  20. 로즈힐 2011.11.11 23: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명한 지혜 잘 보고갑니다.^^
    너무 멋진 글입니다.
    행복한 주말보내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