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엄마가 깍아주신 사과를 먹으며 꼬마는 엄마에게'고맙습니다' 인사를 했는데 엄마는 아빠가 사 오신 거라고 했다.

아빠는 과일가게 아줌마가 잘 골라주신 덕분이라고 했고 아줌마는 사과를 실어다 준 트럭아저씨를, 트럭아저씨는 과수원 할아버지 덕분이라며 공을 돌렸다.

다시 할아버지는 사과나무 덕분이라고 했고 사과나무는 흙과 햇빛과 비와 바람의 덕분이라고 하였다.
꼬마는 모두에게 '고맙습니다.' 인사를 하였다.



참 간단한 내용이지만 내가 지금 누리는 이 행복한 모습이 실은 많은 이들의 땀과 노력의 결실이라는 것을 생각하게 한다.
흔히 '내 돈 주고 내가 사는건데 뭐'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어느 한 분야라도 가동을 멈추면 우리가 지금 누리는 평화로운 일상은 금방 깨지고 말것이다. 

아이들에게 밥을 먹일 때 아마도 부모들은 이 말을 가장 많이 했을 것이다.
"이 밥을 먹기까지 농부 아저씨의 노고가 얼마나 많이 들어갔는지 잘 생각해 보고 먹어" 하지만 어디 쌀 뿐이랴 머리에서 발 끝까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남의 손을 빌리지 않는 경우가 얼마나 되겠는가?

이렇게 생각하면 고맙지 않은 사람이 없다.
서로가 서로에게 감사하고 고마운 존재들인 것이다.  

설 날이 어제였다.
뉴스에서 보니 대형마트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설 연휴 중에도 근무를 해야만 한다고 한다. 
그들도 가정이 있고 만나고픈 가족이 있을텐데 일년 중 2번 있는 명절에 근무하게 하는 것은 인간적으로 너무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금전적인 보상이 있더라도 글쎄... 그게 성에 찰까 싶다.
설 연휴 끝나고 주중에 휴가를 준다고 하지만 혼자 쉬는 휴가가 즐거울리 있겠는가? 
일 하느라 못 가는 사람과 그 가족을 기다리다 실망할 또 다른 가족들의 한 숨 소리가 너무나 깊을것 같다.

이렇게 말하면 대중교통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벌써부터 명절에 못 쉬었다고, 불평할 것 없다고 말하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그렇다고 해서 명절에 쉬던 업종의 사람들까지 같이 동참해서 일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

대형마트 사장님!
그동안 쉬던 명절, 그냥 쉬게 해 주세요.
매출은 올라가겠지만 직원 사기는 떨어질겁니다.

아마도 그러면 장기적으로는 더 손해실걸요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1.24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Zoom-in 2012.01.24 1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번 주 목요일에 할인 매장을 갔었는데, 큼직막하게 써 놓았더군요.
      뉴스에도 나오는 걸 보니 이례적인가 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멋진 한해 되세요^^

  2. BlogIcon 신구조화 2012.01.24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휴가 끝나가네요~ 오늘도 좋은하루 보내세요~^^

  3.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1.24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니까요... 적절한 휴식이 좀 더 효율적인 생산이 가능하다는걸 잘 모르는 분이 많죠 ㅠ

  4. BlogIcon Yujin Hwang 2012.01.24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 보면 미국사람들은 대차게 놀아요. 눈만 쌓여도 직업군인들 다 집에서 쉬고...
    명절에는 일하는 것이 이상한 나라죠. 그래도 실업률이다 경제다 걱정은 다 같은데...
    달라질것 없다면 좀 쉬고 일하는 게 좋죠.

  5. BlogIcon 신기한별 2012.01.24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에게 감상예절을 배울 수 있는 책이네요.

  6. BlogIcon 아레아디 2012.01.24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연휴는 잘보내고 있으신지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7. BlogIcon 블루머니 2012.01.24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 높은걸위해서 적절한휴식은 정말 필요하죠~ㅎㅎ
    좋은정보 잘보구갑니다..^^

  8. BlogIcon 걷다 보면 2012.01.24 17: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죠
    작은 이익에 열주하다가 장기적으론 직원의 사기가 떨어지죠
    그러면 회사의 미래도 어둡죠...

    • BlogIcon Zoom-in 2012.01.24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찌보면 상식적인 경영법인거 같은데 더 큰 뜻이 있을까요.
      그 분들도 어찌보면 사회의 약자인데 듣기 좋은 뉴스는 아닌거 같더군요.

  9. BlogIcon 주리니 2012.01.24 18: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더불어 사는 사회지만
    따로 사는 듯한 느낌 또한 지을 수 없는 것 같아요.

  10. BlogIcon 소인배닷컴 2012.01.25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휴가 끝났네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