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무언가 공사중인 것처럼 극장 입구는 어수선했다.


'하하하 웃다가 또르르 눈물이'라는 문구가 새겨진 연극 광고지를 보며 '웃음과 감동을 주려나 보군'하고 나름 생각하며 지하 계단을 지나 안으로 들어서니 자그마한 공간에 의자가 빼곡하고 그 자리엔 벌써 많은 사람들이 자리를 잡고 있었다.

좌석을 많이 만드느라 복층 구조로 되어 있어 키가 조금만 커도 부딪힐것 같았고 좌석 간격이 너무 좁아서 편안한 관람이 되지는 않을것 같았다. 그래서였을까....



조명이 꺼지고 어둠 속에서 연기자인지 스텝인지 모를 한 남자의 외침과 함께 연극은 시작되었다.
코믹스럽게 관객의 애드리브를 끌어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주인공 남자는 가난하지만 낙천적이고 유머러스한 성격을 지닌 젊은이이다. 가난하다보니 이것저것 투잡, 혹은 쓰리잡을 하며 열심히 살아간다. 

그에겐 심하게 웃다가, 혹은 심하게 울다가 죽을수 있는 병을 가진 아내가 있는데 그녀는 동화 작가이다.
유명한 동화 작가로 등단하기 위해 그녀는 열심히 동화를 쓰고 남편은 그런 그녀를 항상 칭찬해 준다.
그런데  그 남편은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렸다.

이들 부부는 서로의 병을 알고 있지만 정작 본인들은 자신의 병을 모른다. 
부부는 서로의 병을 눈치채지 못하도록 다독이여 서로를 지켜주려 노력한다. 그렇게 애쓰는 모습이 사랑스럽기도하고 애처럽기도하다. 


그러던 어느 날 마지막으로 자신이 즐겨했던 복싱을 하기 위해 집을 나섰던 남편이 경기장에 안왔다는 소식을 들은 아내는 그를 찾으러 나간다. 그사이 집에 돌아온 남편,어딘가 불안해보이는데 그순간 아내가 들어오자 남편은 아내를 알아보지 못한다. 치매가 많이 진행된 것이다.

아내는 슬픔에 겨워 목놓아 울기 시작했고 순간 남편은 "울면 안돼~"를 외쳤다.
흐려지는 기억 속에서도 아내가 울면 죽을 수 있다는걸 알아버린 것이다. 울던 아내는 숨이 넘어갈듯 쓰러지고 남편은 응급시 사용할 주사기를 찾지만 ....


조명이 다시 켜지자 만삭의 아내와 남편이 보인다. 다행히 우려했던 일은 일어나지 않았나보다.
남편의 증세는 더 심해진것 같았지만 아내의 보살핌은 더 극진했다. 그리고 아내는 웃지않는 공주와 기억을 잃어버린 광대의 사랑 이야기로 자신들의 이야기를 동화로 썼고 남편은 그 동화책을 제일 재미있게 읽으며 행복해 했다. 


연극을 보면서 '크리스마스의 선물'이라는 책이 생각났다. 남편은 아내를 위해 자신의 금시계를 팔고, 아내는 남편의 시계줄을 사기 위해 머리를 잘랐던 이야기. 가난하지만 두 사람의 사랑만큼은 누구보다 더 깊었던 아름다운 부부였다. 

이들 두 부부의 공통점은 자신보다 상대방의 행복을 위해 배려하고 또 배려하는 모습이다. 
서로에게 용기를 주고 희망을 주고 사랑받고 있음을 확인시켜주는 모습이 너무나 예뻤다.
마지막 즈음, 남편의 치매가 심해지고 아내가 울다가 쓰러지는 장면에서 여기저기 훌쩍거리는 소리가 들렸다.

감수성이 여린 여자관객들의 울음소리였는데 나는 독한 아줌마여서 그랬을까 눈물이 나지는 않았다. 
약간은 작위적인 웃음과 감동을 주려한 부분이 없지않아 있지만 유쾌하고 신선한 작은 감동으로 받아들이려 한다. 

 
저는 건강한 리뷰문화를 만들기 위한 그린리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이화동 | 아티스탄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Hansik's Drink 2012.02.20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 잘보고 갑니다~ ^^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네요 ㅎㅎ
    힘찬 월요일 되세요~

  3. BlogIcon 귀여운걸 2012.02.20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는 공연이군요~~
    저두 보고 싶어졌어요^^

  4. BlogIcon 아유위 2012.02.20 0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ㅂ 고 싶은 월욜입니다.
    오늘부턴 날씨가 좀 풀리네요~
    그럼 활기찬 월욜 되셔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5. BlogIcon White Rain 2012.02.20 09: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까우니 한번 보러 가야겠네요.^^
    워낙 연극이 많아서 그 중에서 뭘 볼까 고르는 것도 일이라 싶은데
    감성적 에너지를 잘 전달해줄 연극인 듯해요. 치매 걸린 남편과 이를 지켜보는 아내의 마음..무엇보다 배우들의 연기도 기대가 됩니다.

  6. BlogIcon 대교 2012.02.20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용만봐도 참 따뜻한 연극이라는게 느껴지네요^^

  7. BlogIcon 머니야 머니야 2012.02.20 0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생 궁극의 목표를 행복으로 삼아야된단, 평이한 진리가 깊게느껴지네요~!

  8. BlogIcon 코리즌 2012.02.20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딘가 모르게 가슴이 찡해져 오네요.
    좋은 연극 보셨습니다.

  9. BlogIcon 아레아디 2012.02.20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요일이네요~
    힘찬 일주일의 시작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10. BlogIcon +요롱이+ 2012.02.20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잘 보구 갑니다~
    새로운 한주가 시작됬네요^^
    요번주도 완전 화이팅하는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11. BlogIcon 무릉도원 2012.02.20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극을 볼 수 있는 것도 삶의 여유가 아닐까 생각되는군요...
    바쁘다는 핑계로 아내와 함께 가본적이 언제인지....
    마음에 와 닿는 글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한 주 되세요....*^*

  12. BlogIcon 까움이 2012.02.20 1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동적이네요....
    대전에도 왔으면 좋겠습니다.
    주변분들과 꼭 가고싶네요.

  13. BlogIcon 착한연애 2012.02.20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연극을 보러 간적이 언제인지.. 가물가물하네요...
    연극장에 가면 공연을 펼치는 배우들의 열정이 정말 감동인데...

  14. BlogIcon 이바구™ - 2012.02.20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옛날엔 연극도 가끔 보고 했는데 요새를 거의 영화로 떼우고 있습니다.
    잔잔한 감동의 연극이 다시 보고 싶네요.

  15. BlogIcon 건강정보 2012.02.20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연극 보는걸 좋아했는데
    이제는 가까운 영화관만 찾게 되는것 같아요..^^

    날씨 따뜻해지면 연극 보러가야겠는데요~

  16. BlogIcon 마음노트 2012.02.20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스턴트같은 영화나 드라마가 난무하는 시대에
    참 좋은 연극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보고 싶어요.

  17. BlogIcon 빛이드는창 2012.02.20 15: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또르르 떨어지는 눈물만큼 감동이 또르르 굴러올 것 같은 연극이네요^^

  18. BlogIcon 사랑퐁퐁 2012.02.20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상에서 배려하기란 쉽지않은데..
    참으로 따스한 이야기네요.

  19. BlogIcon 큐빅스™ 2012.02.20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괜찮은 연극 같네요..
    관객이 울기도 하고^^
    연극 안 본지 꽤 된 것 같은데
    좋은 연극 소개 감사합니다~

  20. BlogIcon 페로젠 2012.02.20 2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화생활 많이 하시네요.
    저는 연극안본지 꽤 오래됐다는 ㅠㅠ

    그나저나 제목이 참 인상적이에요.
    하하하 웃다가 또르르 눈물떨어지는 행복!
    줌인님 글보니 저도 연극이 급땡긴다는 ㅎㅎ

  21. BlogIcon Raycat 2012.02.20 2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 관람이었을거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