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부족한 용돈

 

이런 날이 올줄 알았다.

올 설에 세뱃돈 받은 걸 대충보니 한동안 별소리 없겠다 했는데 돌아다니시는 행적을 보고 얼마 못가겠다 싶더라니.

용돈이 간당간당 하시단다. 낼 모레가 생일이라서 친구들 만나야 하는데 현금이 없다고 몸을 꼬며 말을 건넨다. 2월엔 겨울옷 세일 한다고 사들이고 3월엔 봄옷 장만한다고 사들이고 옷을 샀으니 신발을 사야한다고 나풀나풀 사들이더만 통장의 잔고가 펑펑 샘솟는 샘물도 아닌데 바닥을 보이는거야 당연한거지 이 아가씨야! 그러게 엄마한테 맡기라고 했건만

"이제 나도 성인이니 내가 관리 할거야. 여름방학에 친구들과 놀러가기로 했으니 쓰면 안되는거 나도 알거든."

이렇게 말하길래

'아이구, 기특허네.'

이렇게 생각했었다. 현금보다 체크카드를 자주 쓰는것 같아서 내역을 보니 순전히 빵집, 콩다방, 별다방, 카페걔네등 먹는거 반, 입는거 반으로 다 쓰신 모양이다.  많이 먹었으면 살이라도 찌든가.

돈이 필요하니 좀 달라는 말인것 같은데 못들은체 했더니 생일선물 말고 현금으로 달라고 한다. 알았다고 했다. 아빠랑 돈을 합쳐 선물을 사주려고 했는데 상의해서 현금으로 주겠다고 했다. 그랬는데

"저기....엄마...."

"왜?"

"우리 외식하기로 했잖아. 그거 나 안먹을테니까 그것도 현금으로 주면 안될까?"

"뭐!!!!"

이런 어처구니없는 경우를 봤나. 진짜 어이가 없다. 기막힌 표정으로 쳐다보니 사태파악을 한듯

"아니야 됐어."
되긴 뭐가 돼? 로시작해서 통장보니 허튼데 쓰더라, 관리한다더니 이게 관리한거야,  잔소리 아닌 잔소리를 하면서 우리 모녀는 설전을 펼쳤다. 딸래미는 허튼데 쓴거 아닌데 엄마는 잘 알지도 못하면서 그런말 하느냐, 다른 애들은 나보다 훨씬 더 많이 받더라 등등등 ..  결국 서로 기분만 상하고 대화는 단절됐다.

 

▲ 출처 : 알바몬                 

사실인지 모르겠으나 대학생 용돈이 39만원이라는 조사결과가 보았다. 외지에 나와 공부하는 학생도 있을거고 교통비가 안 드는 학생도 있을것이고 다양한 조건이 있겠지만 개인적인 생각엔 좀 많다고 생각했다. 울 딸래미는 교통비 별도로 하고 구내식당 기준의 밥값에 사적인 비용등을 계산해서 용돈으로 주고 있다. 할머니가 따로 챙겨주시는 용돈도 있는걸로 아는데 이 정도면 남지는 않아도 모자른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했다. 본인도 좋다고 합의한 것이고.

어쨌든 내년엔 물가상승률 감안해 인상해줄지 모르지만 올해는 정해진 금액외에 더 줄 수는 없다. 가불은 가능하다. 더 필요하다면 증거자료를 제시하고 나를 설득해야 한다. 그리고 아르바이트는 방학때만 하라고 말씀하신 아빠때문에 자금줄이 막힌거 같으니 고급정보 하나 알려주마.

딸아!  아빠한테 잠자고(?) 있는 돈이 조금 있는걸로 안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4.27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직장인도 항상 월급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는걸요 ㅎㅎㅎㅎ

  3. BlogIcon 까움이 2012.04.27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님이 이 글 보시면 큰일나겠는데요...
    저도....용돈을 넉넉하게 타본기억은 없는거같아요.

  4. BlogIcon goodibk 2012.04.27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 사랑해요^^ 아빠가 심하게 보고싶다는....ㅋㅋㅋㅋㅋㅋㅋ

  5. BlogIcon 아레아디 2012.04.27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오늘만 잘 보내면,
    또 다시 주말이네요~
    행복하고 신나는 하루 되세요^^

  6. BlogIcon 신기한별 2012.04.27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물가가 올라서 용돈도 상승한 것 같습니다.

  7. BlogIcon 하늘다래 2012.04.27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가 이 글을 보시면
    숨이 턱 막히실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웃겨요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저 같은 경우는 차비랑 밥값만 쳐서..
    한주에 4만원씩 16만원 받았던 기억이 나네요.

    풍족하진 않아도 모자라지도 않았던듯..
    모자란건 교수님 일해드리고 돈 좀 받고
    국가 사업으로 하는 프로젝트 진행해서 돈 좀 받고
    그런식으로 충당하긴 한 것 같아요^^

    알바도 많이 하긴 했었고;; ㅎㅎ
    (학기중엔 주말 알바 하구요 ^^;)

  8. BlogIcon Eco_Hong 2012.04.27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전 용돈을 주는 입장이라~~~
    많이 줘도 항상 작다고 투덜거리더군요...ㅎㅎ

  9. BlogIcon 이바구™ - 2012.04.27 1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못하면 머리띠 두르고 거실에서 농성할 지도 모릅니다.
    요샛것들은....ㅎㅎ

  10. 자유투자자 2012.04.27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1. BlogIcon 라오니스 2012.04.27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님이 고급정보를 알게되었군요..
    대학생 때는 용돈 아무리 있어도 부족한 것 같습니다... ㅎㅎ
    그렇기에 줌인님이 지금 정책을 유지하셔도 될 듯. . ^^

    • BlogIcon Zoom-in 2012.04.28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자아이라 그런지 소비성 지출이 많아요.
      그래도 다 할수 있나요. 절제하는것도 알아야죠.
      강력 정책 유지 할겁니다.^^

  12. BlogIcon 코리즌 2012.04.27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돈이란 받을 때는 모르지만 항상 부족한 걸 느끼겠지요.
    마지막글에서 용기를 얻을 수 있을까요.

  13. BlogIcon 취비(翠琵) 2012.04.27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학생 평균용돈이 월급쟁이인 저보다 많네요...ㅠㅠ

  14. BlogIcon Raycat 2012.04.27 22: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돈은 한번도 늘 부족했던거 같아요 ㅡ,.ㅡ;;;

  15. BlogIcon 김팬더 2012.04.27 2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돈............
    저도 항상 늘........쪼들리며 산답니다 ㅠ_ㅠ ...ㅎㅎㅎ

  16. BlogIcon 쿤다다다 2012.04.27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버님의 주무시는 돈에 저도 손을 벌려도 될까요...??ㅎㅎ

  17. BlogIcon 일상에서 행복찾기 2012.04.28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딩이나 고딩이나..대딩이나..
    용돈은 늘 부족한가 보군요...
    우리집도 그렇답니다.

    직딩도 늘부족하긴 마찬가지인데...
    용돈 남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요?
    있기는 할까요? ㅎㅎ

    사는이야기 잘보고 가요~

  18. BlogIcon 근사마 2012.04.28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치솟는 물가에 용돈은 점점 줄어가니 큰일입니다^^

  19. BlogIcon 어세즈 2012.04.28 0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여기저기 잘 돌아다니면 용돈이 부족할만하죠. .ㅎㅎ
    아껴쓰는 법을 빨리 배워놔야할텐데..
    나중에 정말 사고 싶은 것을 못사거든요 ㅋㅋ

    그나저나 중간에 카페걔네 ㅋㅋㅋ.
    ㅋㅋㅋㅋㅋ ㄷㄷㄷㄷㅋㅋㄷㅋㅋ

  20. BlogIcon 쥬르날 2012.04.28 0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돈은 죽을 떄 까지 부족한 것 같습니다 .-_-;;;

  21. BlogIcon OPW 2012.04.30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십년전쯤에 같은 과학생이 용돈 30만원을 받는다고 해서 친구들 사이에 부잣집애구나 라고 생각했던 기억이 나네요. 그 때에 비해 같은 돈으로 할것이 없다라는 생각이 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