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리뷰] 인타임(In Time) - 내 가치는 몇 시간이나 될까?

 

 

서점의 점원으로 일했던 벤자민 프랭클린이 자신의 책 읽는 시간을 뺏은 손님에게 했던 유명한 말이 '시간은 돈이다'라는 말이다. 이후에 사람들이 '돈'을 '금'으로 바꿔 말했지만 시간의 가치를 말해주는 좋은 명언으로 알려져 있다.

시간의 가치를 잘 아는 사람들은 시간이 항상 모자르다. 그래서 같은 시간에 더 효과적이고 효율적인 결과물을 얻기 위해 시간을 '초'단위 나눠 쓰지만 시간의 가치를 모르는 사람들은 흔히 '있는 건 시간밖에 없다'라는 말을 하곤 한다.

 

자신이 그렇게 많은 '돈(금)'을 가지고 있음에도 알아차리지 못하는 것이다. 하지만 만약 누군가에 의해 내 가치가 시간으로 환산되어 관리된다면 어떨까?

 

 

시간 노동자와 시간 지배자

시간을 벌어서 시간을 쓰는 사람들의 세상, 조금 황당한 소재지만 흥미롭고 재미있는 소재의 영화 '인 타임'이다. 주인공 윌은 하루 일해서 하루의 시간을 받아 쓰는 노동자이다. 그가 사는 세상의 인간은 25세에 노화가 멈추고 1년 이라는 시간을  몸 속에 받게 된다.

 

 

더 이상 나이를 먹지 않지만 생존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들을 자신이 가진 시간과 바꿔야 한다. 지금과 마찬가지로 그들은 열심히 일하지만 항상 시간은 모자른다. 우연히 소수의 사람들이 이러한 시스템을 만들어 자신들은 영생을 즐기고 있다는 말을 듣고 윌은 시간을 훔치러 '그들만의 세상'으로 들어 간다.

거대 금융 부호의 딸 실비아와 운명적인 사랑을 하고 그녀와 윌은 '시간'을 훔쳐 시간이 부족한 사람들에게 나눠 주다 현상수배가 되지만 그들은 더 큰 금융기관의 더 많은 시간을 훔치러 손을 잡고 들어간다.

 

 

내 시간의 가치는?

영화는 어렵지 않다. 팔뚝에 새겨진 타임 기록 장치가 마치 주유소 기계처럼 적립된 시간과 사용되는 시간을 표시해 준다. 생체 시계, 사람들은 하루 일한 만큼의 시간을 적립받고 커피 한 잔에 4분, 버스비로 2시간을 사용한다.

 

 

 

생존에 필요한 모든 비용이 지불되는데 모자르면 시간을 대출받고 이자를 시간으로 낸다. 결국 시간이 모자르는 때가 오면 팔뚝의 시계는 0000000을 가리키고 즉시 사망한다. 그리고 그들은 어디론가 실려가 처리된다. 시간에 돈을 대입하면 지금과 다를바가 없다.

미래가 되면 세상 모든 사람들이 평등하게 행복해 질 줄 알았다. 부족한 식량도 채워주고 아픈 사람도 없고 위험으로부터 사람들을 안전하게 지켜주는 것이 미래 과학이라고 생각했는데 영화 속 미래는 현재와 같거나 더 무섭게 그려졌다.

 

지금은 본인이 스스로 시간의 가치를 인식해 각기 다른 방법으로 삶에 실현시키지만 만약 영화 속 처럼 누군가의 시스템에 의해 관리된다면 ...... 그건 사육되는 동물이나 매 한가지이다.

시간의 가치와 불균등한 금융자본주의 폐단을 보여주는 영화이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8.08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보고 싶어지는걸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3. BlogIcon 주리니 2013.08.08 11: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속 미래는 왜이리 어둡고 치열하대요?
    환경이 파괴되니 그런건지... 무섭습니다. 시간으로 지불되는 모든 상황이요.

  4. BlogIcon 리뷰인 2013.08.08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빈부의 격차를 절실히 느꼈던 영화였죠..^^

  5. BlogIcon 와코루 2013.08.08 1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 영화 봤는데 시간을 저렇게 생각할 수 있다니 신선한 영화라 생각했어요~ㅎㅎ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8.08 1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유다알리 다녀갑니다!!
    몸도 마음도 조금씩 지쳐갈 때입니다.
    하지만, 달콤한 주말이 다가오고 있으니...
    크게 기지개 한번켜고 힘내셔서 남은 한주 시간들도 보람차게 보내요!!

  7. BlogIcon 건강정보 2013.08.08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이거 엄청 기대하고 봤던 영화인데 소재는 특이하고 시선을 끌었지만 내용 전개가 너무 아쉬웠어요

  8. BlogIcon Hansik's Drink 2013.08.08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번 챙겨봐야겠네요~ ^^
    잘 보고 갑니다~ ㅎㅎ

  9.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8.08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리뷰 추천하고 갑니다. ^^

  10. BlogIcon 별내림 2013.08.08 1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하면서봐야할영화인것같아요..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8.08 18: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은 돈이다'라는 말이 박혀 들어 오는 영화네요. 언제 한 번 눈에 들어 온다면 보게 될 것 같습니다. 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모모'라는 책도 '시간 저축'이라는 소재로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하던데, 죽음에까지 이르는 잔인함은 없고 쓸쓸한 슬픔으로 시간에 대해 집착하는 모습을 돌아 보게 하는 것 같아요.

  12. BlogIcon 마니팜 2013.08.08 1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만다사이프리드와 저스틴팀버레이크가 나오네요
    시놉시스를 한번 본 거 같기도 한데..정말 기발한 착상의 영화군요
    재미있을 거 같아요

  13. BlogIcon 반이. 2013.08.08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정말 재미있게 봤었지요 ㅎㅎ

  14. BlogIcon 이바구™ - 2013.08.08 2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한번 보고 싶은 영화네요.

  1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8.08 2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게 봤는데 기억은 대강 나는것 같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16. BlogIcon 묘묘! 2013.08.08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봐야 겠네요 재밌겠어요 ^^
    즐거운 하루 되세요

  17. BlogIcon 리치R 2013.08.09 0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타임 저도 이거 감명깊게 봤는데..

    찰나의 시간이 모자라 어머니가 돌아가시는 장면은 마음이 아프더라구요.

  18. BlogIcon 착한연애 2013.08.09 0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타밍 한번 찾아봐야겠는데요 ㅎㅎ

  19. BlogIcon *저녁노을* 2013.08.09 0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고 싶어지는 걸요.ㅎㅎ

    리뷰 잘 보고가요

  20. 제시 2013.08.21 16: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재는 참 좋았는데 점점 보니 앤 클라이드가 되버려서 실망한 영화....

  21. 게임메니아 2017.01.18 18: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영화보고 제 남은시간이 참 소중하게 느껴졌습니다. 찾아보니 인타임 앱도 있더군요.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GameIsLife.IN_TIME&hl=k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