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에서의 사후세계는 끝없는 환생을 거듭하는 윤회의 반복이며, 이를 벗어나는 게 불교의 최후 목표이다.

 

전생에서 행한 행동, , 정신행동에 따라 다음 생에 어떤 세계로 태어날 지가 결정되는 데, 전생의 업(카르마라고 함)이 선을 행한 것으로 판단되면 그 경중에 따라 육도 중 천도, 인도, 아수라도 중 한 곳으로 가며, (이전 글 '불교 경전을 통해본 사후세계(1) - 천도 인도 아수라도') 악을 행한 자로 판단되면 삼악도라 불리는 축생도, 아귀도, 지옥도 중 한 곳에서 벌을 받게 된다.

 

이번 글에서는 불교의 사후세계 두 번째로 삼악도라 불리는 축생도 아귀도 지옥도에 대해 알아보겠다.

 

 

 

 

축생도와 아귀도

 

축생도에 떨어진 자는 가축, , 물고기, 곤충 등으로 환생하게 된다. 그래서 축생도는 육해공에 걸쳐 펼쳐 있으며 인간이 살고 있는 인도와 비슷한 부분이 많다.

 

축생도는 육도 중에서 지옥도와 아귀도 다음으로 위치한 나쁜 세계로 전생에 나쁜 짓을 일삼은 인간의 영혼이 떨어지는 세계이다. 불교에서 말하는 축생의 종류는 34억 개이며, 축생이 되는 이유가 각각 다르게 기록되어 있다.

 

예를 들어 몇 가지를 살펴보면, 생전에 잘못된 사상을 배워 자만을 떤 자는 살모사나 족제비로 태어나고, 생전에 죄를 지었지만 보시를 해서 다음 생에 부부가 되기를 맹세한 연인은 원앙이나 비둘기로 환생해 한 쌍을 이룬다고 한다.

 

 

 

 

 

축생도보다 한 단계 더 나쁜 세상인 아귀도는 생전에 정신적이나 물질적으로 탐욕스러운 인생을 보낸 자들이 환생하는 세계이다. 그래서 아귀가 된 자들은 굶주림과 갈증의 고통을 받게 된다.

 

 

 

 

지옥도의 팔대지옥

 

전생에서 악행을 행한 자는 죽은 후에 지옥도로 환생하여 질리도록 고통스런 시간을 보내게 된다.

 

지옥도로 떨어지는 악행은 살생, 도둑질, 부부 아닌 자와 불륜, 거짓말, 성범죄 등이며 악행의 수가 많을수록 죄는 더 무거워진다. 그리고 그 죄에 따라 팔대지옥 중 한 곳에 가게 된다.

 

 

등활지옥은 살생의 죄를 범한 자들이 환생하는 곳으로, 이 곳에 환생한 살인자들은 서로를 죽이려 들면서 끊임없이 살육의 고통을 맛보게 된다. 그러나 아무리 고통스럽고 괴로워도 망자는 죽을 수 없으며, 죽기 직전에 새로운 살과 가죽이 돋아나 또 다른 고통이 반복되는 지옥이며, 망자들은 이곳에서 1 6653억 년 동안을 머무르며 벌을 받는다.

 

흑승지옥은 살생에 도둑질까지 범한 자들이 환생하는 곳으로, 이 곳에 떨어진 망자의 몸은 불에 달군 쇠줄에 묶여 톱과 칼로 무수하게 찢기는 고통을 받게 된다. 망자는 흑승지옥에 약 13조 년간 머물며 고통을 받게 된다.

 

 

 

 

 

중합지옥은 살생, 도둑질, 사음의 죄(아내 남편이 아닌 자와 부정을 저지른 자)를 범한 자가 환생하는 지옥으로, 망자들은 이곳에서 옥졸들에게 사지가 가루가 되는 고통을 겪게 된다.

 

망자들은 이 곳에서 2000(인간계의 시간으로는 426 3200억 년)의 시간 동안 보내야 한다.

 

 

규환지옥은 살생, 도둑질, 사음의 죄에 술에 관계된 죄를 더한 자가 환생하는 지옥이다. 규환지옥에서 받는 벌은 끓여지거나 태워지는 고통으로 852 6400억 년의 시간을 보내야 한다.

 

대규환지옥은 등활지옥, 흑승지옥, 중합지옥, 규환지옥 각각의 고통을 합한 것보다 열 배의 큰 고통을 받게 된다. 이 곳으로 환생하는 망자는 살생, 도둑질, 사음, 술 매매에 거짓말의 죄를 추가로 저지른 자가 떨어지는 지옥이다.

 

, 규환지옥의 죄에 거짓말의 죄가 더해진 죄인이 환생하는 지옥이다. 망자들은 이 곳에서 8000(지옥의 시간으로) 동안 고통 받아야 한다.

 

 

초열지옥에 떨어진 망자는 철판 위에서 태워지거나 구워지는 형벌을 받으며, 대초열지옥으로 환생하는 자는 특이하게도 죽기 3일 전부터 지옥의 고통을 느끼게 되는 데, 이 곳에 떨어지는 자는 살생, 도둑질, 사음, 술 매매, 거짓말, 사견의 죄에 여자 아이나 비구니 등 깨끗한 자를 범한 자들이 떨어지는 지옥이다.

 

그리고 대초열지옥에 떨어진 자는 반증겁의 시간 동안 고통 받게 되는 데 이는 거의 영원에 가까운 시간이다. 염라대왕도 어린아이에게 성범죄를 저지른 자는 지옥에서 영원히 고통받게 하나보다.

 

 

마지막으로 팔대지옥 중 최악의 지옥인 무간지옥은 아비지옥이라고도 하는 데, 앞의 지옥에 가는 죄에 부모나 성자를 살인하는 죄를 저지른 자가 떨어지는 곳이다.

 

무간지옥에서 받는 고통은 육체적 고통 위에 정신적 고통까지 더해진 형벌로 죄인들은 귀신에 쫓기어 뜨겁게 달궈진 산을 영원히 오르락내리락하고, 귀신 외에도 독과 불을 내뿜는 거대한 뱀과 곤충들에게 시달리게 된다.

 

지옥도에 대한 기록은 <정법념처경>이라는 불교경전에 상세히 기록되어 있다.

 


Posted by Zoom-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발사믹 2013.12.01 0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2월 첫 날입니다.오늘도 좋은글 잘읽고갈께요.즐거운 하루되세요

  2. BlogIcon 건강정보 2013.12.01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옥도 종류가 정말 많네요~

  3. BlogIcon 어듀이트 2013.12.01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롭게 잘 보고 가는군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4. BlogIcon +요롱이+ 2013.12.01 1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옥도 종류가 있었군요~

  5. BlogIcon 포장지기 2013.12.01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일 마무리 잘 하시기를....

  6. BlogIcon S매니저 2013.12.01 1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옥도 종류가 있네요~
    지옥가기 싫다는.ㅠㅎ

  7. 음냐퐝퐝 2013.12.01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사람은 착하게 살아야 하네요...

  8. BlogIcon 주리니 2013.12.02 06: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옥에 관해 왜 이렇게 상세히 구분지어 묘사해 놨나... 늘 의문였어요.
    이렇게나 다양하게 고통 받으니 정직하게 잘 살란 의미였을까요? 끔찍합니다.

  9. dlrkr 2013.12.23 2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살아가는 생명들은 식물이든 동물이든 누구라도 살생을 하게되니까 결국은 모든 생물이 갈 수 있는 곳은 지옥도밖에 없는데 저런 축생도와 아귀도를 구분지어 놓은게 전혀 이해할 수 없는 항목이네요(물론 글쓴이님이 아닌 불교사상이요)

    그리고 또한 식용을 위한 의미있는 살생이 아닌, 의식하지도 못하고 의도치도 않은 살생에 관해서는
    위에 보시면 지옥에 머무르는 시간이 보통 족히 몇천억년이 넘어가는데
    지금 우리가 사는 세상엔 저기서 말하는 환생을 하였다는 동물들이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러하다면 최소한 가장 첫 죄를 저지른 생물이 벌을 받는 주기는 끝나고 환생의 기회를 가졌다는 것인데
    지구의 나이가 대략 45억년인데 첫인류인 오스트랄로피테쿠스의 등장시기가 400만년전 입니다(~700만년전)
    인류라 하기는 뭣하지만 인류의 시초까지 따진다면 1200만년 전이라고 할수도 있고요
    하지만 그초차도 채 1억년에는 훨씬 못 미치는 세월이며, 지옥에서 벌을 받는 시기가 기본 천억년을 넘으니
    세월상(시간상이라기엔 너무나 까마득한 세월이므로)으로도 아귀가 맞지 않습니다

    또 첫 인류부터 지옥을 갔다고 하여도 의식주로 인한 살생이 아닌 영역다툼(당시엔 터전생활을 하지 않았지만 휴식을 위한 잠시의 영역은 있었겠죠)에서 살생이 전혀 일어나지 않는다는건 생각할수도 없는 일이고
    의식주를 제외한 살생이 일어날법한 경우의 수는 아주 많지요
    그로인해 첫 인류가 지옥을 가게되고 벌을 받겠지만 그 인류에겐 고통은 있을지언정 참회나 반성을 기대할순 없습니다
    불교사상과 맞지 않는 대목이지요

    뭐.. 비판이나 비난을 한 것은 아니고요
    단지 시간, 불교사상과 그 사후세계의 아귀가 불일치 하다는 것을 지적한것일 뿐입니다..

    그 시간이 현세시간이나 사후세계의 시간이 차이는 있을지언정 그것이 각자에게만 적용되어서
    사후세계의 시간이 길어도 현세의 시간에 영향은 없다거나
    다른 차원의 생명이 수천억년전에 죄를 짓고 그 죄의 기간이 지나고 우리 세계에 환생을 하였다라는 논리라면..
    이건 이것대로 할말이 없고요..

  10. 이게요.. 2018.02.15 1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전마다 다르게 나와있습니다. 좀 민간에서 "인간이 이해할수있게" 매우많이 꾸며낸 이야기들이죠. 그리고 지옥에 관심이 많은건 기본적으로 불교 교리와 무관합니다. 오히려 일신교쪽이 "죄와벌"의 이슈가 강한것이죠. 죽은뒤에 어떤종류의 환생을 선택하는것도, 죄에 대한 심판을 하는것도 어떤 심판관이 하는것이 아닌 본인 스스로 한다는 쪽이 불교 기본교리에 더 부합합니다.